‘H-옴부즈맨 페스티벌’ 참가자 모집… H-옴부즈맨 2기 우수 6팀 아이디어 공유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현대자동차가 지난 8개월간 진행된 ‘2017 H-옴부즈맨’ 프로그램의 대미를 장식할 ‘H-옴부즈맨 페스티벌’ 참가자를 모집한다.

‘H-옴부즈맨 페스티벌’은 현대자동차의 고객 소통 프로그램인 ‘H-옴부즈맨’에서 활동한 고객이 ‘현대자동차 개선 방안’으로 제안한 여러 아이디어 중 우수 6개팀의 아이디어를 고객들과 공유하고 소통하는 행사다.

행사는 오는 12월 9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동국대학교 본관에서 열릴 예정이며, 우수 6개팀의 최종발표, 주제별 전문가 멘토 강연, 쏘나타 커스텀 핏 출시 기념식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H-옴부즈맨’ 활동기간 동안 상품혁신, 고객가치혁신, 사회혁신 등의 분야를 주제로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시한 19개팀 중 지난달 29일 ‘H-옴부즈맨 2기 고객제안 발표회’에서 선정된 우수 6개팀이 각자의 아이디어를 고객들 앞에서 발표하며 현대자동차에 또 한 번의 혁신과 변화를 제안할 예정이다.

발표 주제는 20대 무관심을 돌릴 현대자동차 체험마케팅 제안, 고성능차로 ‘현빠(현대 마니아)’ 만들기, 생활밀착형 인공지능 서비스, 현재 기술 이용한 ‘착한 안전 기술’, 시각장애인 대상 ‘길안내 서비스’, 장애인 콜택시·딜카 서비스 등이다.

‘H-옴부즈맨’ 활동 기간 동안 각 팀의 아이디어가 보다 전문적이고 구체화될 수 있도록 멘토로서 도와준 전문가의 특별 강연도 열린다.

이날 특별 강연은 빅데이터 전문가 송길영(다음소프트 부사장) 멘토의 ‘데이터, 마음을 읽다’, 로봇 공학의 아름다움을 긍정의 힘과 함께 전하는 데니스홍(UCLA 교수) 멘토의 ‘휴머니티를 위한 모빌리티’, 공유 가치와 사회적 기업에 대한 새로운 기준을 마련하고 있는 김정태(엠와이소셜컴퍼니 대표) 멘토의 ‘사회적 가치와 사회혁신 여정으로의 초청’ 등 3인 3색의 주제로 마련된다.

고객과 소통하는 현장에서 ‘H-옴부즈맨’ 활동을 통해 오픈 이노베이션 방식으로 개발된 차량인 ‘쏘나타 커스텀 핏’의 출시 기념 행사도 진행한다.

현대자동차는 참가자들이 흥미롭게 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참가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플레이스테이션, 현대 모터스튜디오 브랜드 컬렉션 등 300만원 상당의 기념품도 제공한다.

페스티벌 참가를 원하는 소비자는 오는 12월 3일까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되며, 당첨자는 12월 4일 개별 통보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당사는 고객과 함께 변화하겠다는 약속을 더 많은 고객분들과 나누고자 페스티벌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라며, “그간 혁신의 결과, 또 다른 혁신을 위한 새로운 약속 등 고객과 함께하기 위한 뜻깊고 흥미로운 행사가 다양하게 마련된 만큼 많은 분들이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