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코딩 교육 후원금 5000만원 전달… 오는 9월부터 총 5회 교육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의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가 취약 계층 아동들의 코딩 교육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

지난 5일 인천 계양구 소재 이지지역아동센터에서 진행된 후원금 전달식에는 한국지엠한마음재단 황지나 사무총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박은숙 인천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관계자들은 후원금 전달식을 마치고 교육 현장을 참관했다.

쉐보레는 지난 5월 이후 결코 포기하기 않는 쉐보레 브랜드의 도전정신을 보여주기 위해 소비자가 함께 참여하는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대대적으로 전개해 오고 있으며, 이번 후원금은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 일환으로 진행한 대리점 방문 이벤트를 통해 마련됐다.

소비자가 쉐보레 대리점에 방문해 이벤트에 응모할 때마다 1000원의 기부금을 적립해 총 5000만원의 후원금이 마련됐으며, 이번에 취약 계층 아동들의 코딩 교육을 위해 지원하게 됐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진행하는 코딩 교육 프로그램은 4차 산업시대를 대비한 인재 육성을 목표로 서울, 인천 내 지역아동센터 25개소에서 400명의 아동들을 대상으로 9월부터 5주간 매주 1회씩 총 5회에 걸쳐 코딩을 포함한 체험 교육이 제공된다.

초등학교 4~6학년 아동들이 이해하기 쉽게 구성된 코딩 교육 프로그램은 언플러그드 보드게임, 오조봇 코딩, 햄스터 코딩, 바이토 로봇 코딩 등 주로 체험 수업으로 진행된다.

또한, 프로그램 마지막 과정인 미래직업탐색 수업을 통해 4차 산업시대에 부상할 미래 직업군을 소개하고, 참여 아동들에게 미래 직업에 대한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시간을 갖는다.

황지나 사무총장은 “수업을 참관하며 많은 아이들이 코딩 교육에 흥미와 관심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며, “전달된 후원금이 아동들의 미래 교육을 지원해 도래하는 4차 산업 시대에 훌륭한 역할을 해낼 수 있는 인재들로 성장해 나가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박은숙 인천본부장은 “지속적으로 나눔의 정신을 전파하고 있는 쉐보레의 이번 코딩 교육 지원이 어려운 환경의 아동들이 꿈과 희망을 실현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한국지엠주식회사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