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IAS] 재규어, 퍼포먼스 크로스오버 ‘F-페이스’ 양산 계획 발표

[고카넷] 재규어는 11일(현지시간) 다이내믹한 드라이빙과 실용성을 겸비한 재규어 최초의 퍼포먼스 크로스오버 ‘F-페이스(F-PACE)’ 양산 계획을 ‘2015 북미국제오토쇼’를 앞두고 열린 재규어 랜드로버 글로벌 비즈니스 브리핑에서 발표했다.

F-페이스는 2013년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하고 지난 부산모터쇼에서 국내에 선보였던 콘셉트카 C-X17의 양산 모델이다.

오랜 레이싱 역사와 스포츠 DNA를 지닌 재규어 브랜드 최초의 크로스오버 차량답게 주행성능은 가장 재규어다운 스포츠카 F-TYPE에서 영감을 받아 강력한 퍼포먼스와 스타일을 이어 받았으며 실용성까지 완벽한 조화를 이루고 있다.

재규어 최신 라인업으로 합류 예정인 F-페이스에는 재규어가 추구하는 아름다운 디자인, 정밀한 핸들링, 유연한 승차감, 럭셔리한 인테리어와 최첨단 기술까지 모두 집약됐다.

다이내믹 드라이빙을 위한 재규어 최신 기술을 응축시켜 F-페이스는 콘셉트카의 미래 지향적인 성격을 현실로 구현시켰다.

재규어가 선도하는 혁신적인 알루미늄 인텐시브 차체와 최신 서스펜션 시스템은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안정적으로 구동시키며, 새로운 전지형 프로그레스 컨트롤과 본능적인 사륜구동 시스템은 도로 사정과 날씨에 관계없이 탁월한 주행 능력과 안전을 보장한다.

재규어 스포츠카 DNA를 확인할 수 있는 유려한 외관 디자인과 실용성과 럭셔리함을 갖춘 인테리어가 자연스럽게 녹아든 F-페이스는 최상의 실내 공간에 5인승 좌석을 결합해 재규어 라인업 사상 가장 실용적인 스포츠카로 자리할 예정이다.

앤디 고스 재규어 랜드로버 그룹 세일즈 총괄 사장은 “재규어가 창립 80주년을 맞는 올해를 기념하기 위해 ‘우아함(Grace), 속도(Pace), 공간(Space)’이라는 창립 이념에 부합하는 차량을 선보인다”며 “F-PACE는 창립 이념에 부합하며, 전례에 없는 혁신적인 차량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2016년 판매를 시작하는 재규어 F-페이스는 영국 솔리헐 공장에서 생산되며, 뛰어난 성능, 내구성 등을 입증하기 위해 혹독하고 대대적인 실험 과정을 거치고 있다. 보다 상세한 내용은 올 하반기 공개될 예정이다.

고카넷 뉴스 팀 = physcis@gocarnet.co.kr

자동차&모터스포츠 전문 인터넷 매거진 ‘고카넷[GoCarNe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