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레이싱 DNA를 가진 슈퍼카 ‘488 GTB’ 공개 예정

[고카넷]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가 궁극의 드라이빙 쾌감과 놀라운 파워를 자랑하는 ‘488 GTB’를 공개할 예정이다.

488 GTB는 전문 드라이버가 아니더라도 일상 주행에서 트랙을 달리는 듯한 성능과 즐거움을 제공하며, 민첩함과 빠른 응답시간, 그리고 극한의 질주는 비교할 수 없는 짜릿함과 드라이빙의 기쁨을 만끽할 수 있게 한다.

488 GTB는 F1과 WEC(국제 내구레이스 챔피언십)에서 활약한 페라리의 독보적인 경험을 통해 탄생했다.

488 GTB의 이전 모델 격인 458 GT는 월드 챔피언십을 거머쥔 모델로 르망 24시 레이스의 최근 두 경기에서도 우승을 거둔 바 있다.

또한 이 새로운 모델의 제작에는 고객이 직접 트랙 전용 모델을 운전하는 XX프로그램을 통해 지난 십 년간 페라리 기술자들이 축적한 노하우가 집약적으로 사용됐다.

특히 이 데이터들은 운전자가 엔진의 힘을 최대한 끌어올릴 수 있도록 전자 및 차량 제어 시스템을 개선하는 데 사용됐다.

2015_0204-01페라리_488_GTB_05

488 GTB는 신형 4.0리터 V8 터보 엔진을 장착해 670마력의 최고출력과 77.5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며, 2000rpm에서의 가속페달에 대한 반응시간은 0.8초에 불과하다.

또한 단 8.3초 만에 정지상태에서 200km/h까지 도달하며, 성능에 관련한 모든 요소들의 혁신을 통해 피오라노 트랙을 단 1분23초의 랩 타임에 주파하는 기록을 이뤄냈다.

기어박스는 가변 토크 매니지먼트(Variable Torque Management)를 통해 엔진의 거대한 토크를 회전범위 내에서 강하면서도 매끄럽게 일으키고 가속 페달을 끝까지 밟더라도 특정 기어 비율에 의해 부드럽고 지속적인 가속력을 발생시킨다.

페라리의 엔지니어들은 항상 그래왔던 것처럼 488 GTB 개발에 있어서도 엔진음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고, 그 결과 확실하게 구분되는 페라리만의 완벽한 사운드트랙을 만들어 냈다.

공기 역학 또한 488 GTB의 놀라운 성능에 결정적인 공헌을 했다. 1.67이라는 공기역학계수는 페라리의 신기록이며, 50% 증가된 다운포스와 공기저항 감소의 결실이다.

2015_0204-01페라리_488_GTB_04

이 두 가지 목표를 동시에 이룬다는 것은 무엇보다도 어려운 과제였는데 이를 위해 여러 가지 혁신 요소들이 개발됐다.

특히 더블 프론트 스포일러와 베이스 블리드 사이드 인테이크 그리고 후면에는 블로운 스포일러와 액티브 에어로다이내믹이 장착됐고, 와류발생장치(Vortex Generator)를 포함하는 공기역학적 하부 역시 매우 정교하게 설계됐다.

488 GTB의 보조장치와 전자제어 장치들은 차량의 힘과 성능을 즉각적으로 사용하고 제어할 수 있게 한다.

실제로 488 GTB는 양산되는 모델 중 가장 빠른 응답을 보이며, 트랙용 자동차에 견줄만한 날카로운 응답시간을 자랑한다.

사이드 슬립각 컨트롤(Side Slip Angle Control) 시스템의 진보된 버전인 SSC2는 드라이버의 영역을 침범하지 않으면서도 정확한 운전이 가능하게 하고 더욱 큰 종가속력을 제공해 빠르게 코너를 빠져나올 수 있게 한다.

F1-Trac 및 E-Diff의 적용 이외에도 SSC2는 액티브 댐퍼를 제어함으로써 차의 복잡하고 다양한 움직임 속에서도 더욱 탄탄하고 안정적인 주행감을 제공한다.

2015_0204-01페라리_488_GTB_03

페라리 스타일링 센터가 설계한 488 GTB는 조각한 듯한 측면을 대표적인 특징으로 한다. 스플리터에 의해 두 부분으로 나뉘어진 특유의 커다란 공기 흡입구는 오리지널 308 GTB에 대한 경의의 표시로 디자인 되었다.

전면의 넓은 스포일러는 양쪽에 위치한 라디에이터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이중으로 설계되었으며, 중앙에는 두 개의 지지대와 결합된 디플렉터가 공기를 편평한 하부 쪽으로 보내준다.

공기역학적으로 디자인된 넓고 낮은 후면부의 혁신적인 블로운 스포일러는 드래그를 증가시키지 않고도 다운포스를 생성하며, 테일파이프의 위치를 재조정하여 더욱 길게 디자인된 과감한 경사각의 디퓨저는 액티브 플랩과 함께 효율을 높인다.

원형의 LED 미등 또한 새롭게 디자인되었다.

2015_0204-01페라리_488_GTB_06

실내를 살펴보면 기능 버튼, 에어벤트, 계기판이 매끄럽게 연결돼 운전자를 위해 완벽하게 맞춤 설계 된 느낌을 연출하며, 스포티한 실내 분위기를 최대한 이끌어내면서도 편안함과 조작 편리성을 극대화시켰다.

대시보드와 센터 터널을 분리한 디자인, 다기능 스티어링휠, 터널에 장착된 컨트롤 버튼 스위치, 스포츠 시트 등은 페라리의 전통적인 스타일을 잇는 요소다.

인포테인먼트 스크린의 그래픽과 인터페이스 역시 완전히 새로워졌고, 실린더 뱅크로부터 영감을 받아 새롭게 디자인된 488 GTB의 키는 키레스 스타트 시스템을 적용했다.

488 GTB는 오는 3월 제네바 국제 모터쇼를 통해 전세계에 모습을 드러내며, 오늘부터 페라리 공식 홈페이지에서 만나 볼 수 있다.

고카넷 뉴스 팀 = physcis@gocarnet.co.kr

자동차&모터스포츠 전문 인터넷 매거진 ‘고카넷[GoCarNe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