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강남 도산대로에 ‘렉서스 도산’ 신규 오픈

렉서스 브랜드는 1일 서울 강남 도산대로에 ‘렉서스 도산’ 전시장을 새롭게 오픈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연면적 1,150m², 지상 2층 규모의 렉서스 도산은 ‘렉서스 하이브리드’와 ‘렉서스 와쿠토키(가슴두근두근)’로 구분, 1층에는 ES300h, RX450h, NX300h 등 ‘렉서스 프리이엄 하이브리드 라인업’과 2층에는 GS F, IS200t 등? ‘렉서스 퍼포먼스 라인업’을 전시하는 것으로 전시 차종을 차별화했다.

다양한 수입차 메이커들이 밀집해 ‘국내 수입차의 최대 격전지’로 불리는 도산대로에 위치한 만큼, 전시장 외관을 하나의 ‘미디어’로 활용한 것도 눈에 뛴다.

우선 렉서스 도산의 사각모양의 독특한 현관은 실제 렉서스 컬러인 ‘소닉 티타늄’을 그대로 재현, 독보적인 기술로 평가받는 렉서스 도장(Painting)의 빛깔과 광택을 체험할 수 있다.

또한 1층 유리벽 외부로는 가로 15.7m, 세로 1.3m의 대형 LED 디스플레이와 2층 천장에는 빔프로젝트를 활용, 두화면을 겹쳐 하나의 화면을 나타내는 첨단 디스플레이가 설치될 예정으로 전시장 내외부로 렉서스브랜드의 세계관을 나타내는 다양한 영상을 상영할 계획이다.

2016_0601-GCN08렉서스_도산_전시장_03실내

렉서스 도산 전시장은 연중 무휴로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운영되며 방문 고객은 누구나 렉서스 전문 세일즈 컨설턴트에 의한 구매상담을 받을 수 있다.

2016_0601-GCN08렉서스_도산_전시장_04오픈식
렉서스 도산 전시장 오픈식에 참석한 엘앤티렉서스 이재영 회장(중앙기준 좌측), 렉서스코리아 요시다 아키히사 사장(중앙기준 우측)

렉서스 도산의 운영을 담당하는 L&T Lexus 모터스의 이재영 회장은 “렉서스 도산은 ‘프리미엄 하이브리드’로 대표되는 렉서스 브랜드의 친환경 가치를 디지털 멀디 미디어를 활용해 전달하는 등 미래 자동차 전시장의 방향성을 제시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라며, “렉서스를 만나고 소유하는 全과정에서의 고객감동의 실천에도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글/고카넷 뉴스팀(gocarnet@gocarnet.co.k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