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을메탈, 상반기 누적 순이익 23억원 달성… 올해 흑자전환 가능성 높여

갑을메탈(대표이사 박한상)은 지난 28일 올 상반기 영업이익이 28억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903% 증가했으며, 순이익은 23억원으로 흑자전환을 기록해 1분기 흑자전환의 성장세를 2분기에도 이어나갔다고 잠정공시를 통해 밝혔다.

회사는 지난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종속회사였던 코스모링크의 지분 매각으로 인해 상반기 매출액은 175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6% 감소했으나, 원가절감과 재무구조개선을 통해 1분기에 이어 2분기도 흑자전환에 성공하면서 하반기에도 긍정적인 추세를 예상하며 올해 흑자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자동차용 모타, 코어를 주로 생산하는 갑을메탈 전장사업부는 계열사인 갑을오토텍, 동양철관과 함께 지난 5월 ‘2016 테헤란 한국우수상품전’에 참가해 이란시장의 성공적인 진출을 위해 갑을상사그룹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고 있으며, 갑을오토텍, 동국실업 등 자동차부품 관련 계열사간의 시너지 창출을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란을 포함한 중동뿐만 아니라 다양한 지역의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M&A등 다양한 루트를 통해 적극적인 해외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있으며 최근 인도시장의 전장품 회사를 인수하기위해 입찰을 진행하기도 했다.

박한상 갑을메탈 대표이사는 “전장사업부는 올해 하이브리드카와 전기차 등 친환경 자동차부품사업 관련 제품개발에 집중하기위해 갑을오토텍, 동국실업, 코스모링크, 갑을알로이 등 갑을상사그룹내 자동차부품 및 소재/산업재 관련 계열사들과 함께 협업하며 내실경영을 강화하면서 올해 분기별 흑자달성 기조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2016_0729-GCN01갑을메탈_상반기_경영실적_02로고

한편, 갑을메탈은 업계 최고 수준의 기술 및 품질을 바탕으로 전선소재를 생산하는 메탈사업부와 자동차용 전장 부품 사업인 다품종 고품질의 자동차용 모터와 모터코어 등 전장품 등을 생산하는 전장사업부로 구성되어있으며 자체 기술연구소를 두어 지속적인 R&D 투자를 하고 있다.

글/고카넷 뉴스팀(gocarnet@gocarnet.co.k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