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3분기 영업 이익 전년 대비 5% 증가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포르쉐 AG가 올해 3분기에 전년 대비 5% 증가한 30억 유로의 영업 이익을 기록했다.

포르쉐 AG 발표에 따르면, 지난 3분기에 글로벌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한 18만5898대를 판매,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한 171억 유로의 매출을 기록했다.

포르쉐 AG 이사회 회장 올리버 블루메는 “포르쉐는 자사의 높은 수익성을 기반으로 E-모빌리티 및 새로운 기술 개발을 위한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그는 “신형 파나메라와 카이엔 뿐 아니라 새로운 911 모델 라인업도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에 대한 긍정적인 시장 반응으로 가장 강력한 최상위 모델인 신형 파나메라와 파나메라 스포츠 투리스모에 하이브리드 드라이브를 장착한 모델을 출시했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2019년에는 한 단계 더 나아가 포르쉐의 첫 순수 전기 스포츠카 ‘미션-E’를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루츠 메쉬케 포르쉐 AG 이사회 부회장 및 재무·IT 담당이사는 E-모빌리티와 디지털화에 대한 과감한 투자는 포르쉐에게 큰 도전이라고 강조했다.

포르쉐는 향후 5년 동안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와 순수 전기차에 30억 유로 이상을 투자할 예정이며, 주펜하우젠 본사에서 1,200개 이상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그는 “이 같은 계획은 우리 회사의 미래에 대한 투자”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포르쉐는 15% 이상의 영업 이익률 달성이라는 전략적인 목적 역시 계속 추구할 것이며, 이를 위해 최적화된 재정 구조 구축이 필수적이다”라고 말했다.

포르쉐는 2017년도 3분기 회계연도를 기준으로 작년 최고점을 상회하는 연말 영업 이익을 예상하고 있으며, 판매대수와 매출 면에서도 동일한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