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포르쉐 윈터 & 클래식 서비스 캠페인’ 실시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포르쉐 코리아(대표 마이클 키르쉬)가 ‘2017 윈터 서비스 캠페인’ 및 ‘2017 클래식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본격적인 겨울 시즌을 앞두고 포르쉐 고객들의 안전한 운행을 위해 마련됐으며, 오는 12월 23일까지 전국 9개 포르쉐 센터 워크샵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포르쉐 코리아는 캠페인 기간 동안 동절기를 대비해 자동차 안전 점검은 물론, 무상 보증 기간이 지난 클래식 자동차까지 최상의 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예정이다.

특히 포르쉐의 첨단 장비인 PIWIS 테스터를 이용한 정밀 자동차 진단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하며, 주요 부품에 대한 수리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워크샵에는 포르쉐 글로벌의 인증을 받은 전문 테크니션이 상주하고 있어 더욱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 예방 정비뿐 아니라 자동차가 최상의 퍼포먼스를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받을 수 있다.

‘2017 포르쉐 윈터 서비스 캠페인’에서는 엔진, 브레이크, 미션, 파워 스티어링과 워셔액 등 모든 작동유의 상태와 교환 여부는 물론, 누유 진단 서비스가 제공된다.

또한 엔진오일, 라디에이터, 냉난방 시스템, 배터리 등을 포함한 겨울철 관련 계통의 유상 수리 시 부품과 공임에 대해 각각 10%의 할인 혜택(보험수리 제외)을 지원한다.

캠페인 기간 내 30만원 이상의 유상 수리 고객에게는 소낙스(SONAX) 차량 관리 제품을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차량 성능 및 내외관을 업그레이드 할 수 있는 포르쉐 테큅먼트는 10%의 할인 혜택(에어로킷 컵, 스포츠 디자인 패키지, 스포츠 배기 시스템은 20% 혜택)이 제공된다.

타이어 교환 시 10% 할인 혜택과 휠 밸런스를 무상 점검 받을 수 있는 ‘윈터 타이어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포르쉐가 인증한 윈터 타이어는 눈길과 빙판에서도 우수한 접지력과 짧은 제동거리로 높은 수준의 성능을 제공한다.

‘2017 클래식 서비스 캠페인’에서는 엔진 오일, 차체 하부, 타이어 등 안전운행에 필수적인 항목들을 무상으로 점검 받을 수 있다.

타이어 교체 및 엔진오일 교환 시 10% 할인 혜택이 지원되며, 보험 수리를 제외한 유상 수리 시 부품 가격의 20%, 공임 청구액의 10%를 할인 받을 수 있다.

포르쉐 코리아 마이클 키르쉬 대표는 “포르쉐는 매년 시즌에 맞춰 최상의 차량 컨디션을 보존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 캠페인을 제공하며 고객 만족도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포르쉐만의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로 이번 겨울에도 더욱 안전하고 역동적인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를 경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