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도이치모터스, ‘나이키 고 서울’에 전기차 i3 지원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BMW 그룹 코리아의 공식 딜러 도이치모터스가 지난 22일 열린 ‘나이키 고 서울(GO SEOUL)’에 대회 운영 차량으로 친환경 순수 전기차 BMW i3를 지원했다.

제공된 9대의 i3는 선수들의 앞에서 기록을 알려주는 시계 차량과 현장 심판진들의 운영차로 활용됐다.

i3는 베를린 마라톤과 빈 마라톤, 도쿄 마라톤 등 세계적인 대회에 후원 차량으로 선정되는 등 친환경 마라톤 대회를 정착시키는데 앞장서고 있다.

이번 대회에 지원된 차량은 전세계 프리미엄 전기차 시장의 베스트셀러인 BMW i3 94Ah 로 배출가스 제로의 친환경성을 유지하면서도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자랑한다.

94Ah, 33kWh 용량의 고전압 리튬이온 배터리를 통해 냉난방 사용조건에 따라 1회 충전시 최대 약 200km(WLTP 기준)까지 주행이 가능하며, 최고출력 170마력, 최대토크 25.5kg·m의 성능을 갖추고 있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7.3초다.

도이치모터스 전략기획실의 권혁민 상무는 “지난 3월 개최된 2018 서울국제마라톤에 이어 ‘나이키 고 서울(GO SEOUL)’까지 친환경 마라톤 대회를 만드는데 BMW i와 도이치 모터스가 기여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나이키 고 서울’은 세계 16개 도시에서 동시에 펼쳐지는 러닝 무브먼트 ‘CHOOSE GO’ 캠페인의 일환으로 ‘JTBC 나이키 우먼스 21K’와 함께 올해는 남녀 러너 모두 참가할 수 있는 ‘JTBC 나이키 시티레이스 10K’ 코스가 추가되어 개최되었다.

두 개의 코스는 코엑스를 출발해 한강을 가로질러 도심 속 아이코닉한 장소들을 지나 잠실종합운동장으로 도착하는 코스로 구성되고, 각각 3000명의 여성 러너들과 1만명의 남녀 러너들이 참가해 진행됐다.

사진제공 = BMW 그룹 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