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0→100km/h 3.9초 만에 도달 ‘아우디 RS7 스포트백’ 공식 출시

[고카넷] 아우디 코리아(대표 요하네스 타머)는 5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위치한 참존 전시관 6층에서 RS(Racing Sport) 라인의 최상위 모델 5도어 쿠페 ‘아우디 RS7 스포트백’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시판에 들어갔다.

새롭게 출시된 아우디 RS7 스포트백은 일상의 스포츠카 컨셉으로 먼저 선보인 5도어 쿠페 아우디 S7에 레이싱 DNA를 가미해 궁극의 하이퍼포먼스를 실현한 스포츠 세단이다.

아우디 RS7 스포트백은 아우디 전 모델을 통틀어 동력 성능 면에서 가장 강력한 엔진인 4.0 TFSI 바이터보 엔진을 장착해 560마력의 최고출력과 71.4kg·m의 최대토크를 자랑한다.

또한 RS7 전용 8단 팁트로닉 자동변속기를 적용해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데 3.9초 밖에 걸리지 않을 정도로 초고성능을 자랑하며, 최고속도는 305km/h를 자랑한다.

특히 동급 최고의 뛰어난 가속 성능을 지녔음에도 엔진 부하가 적을 시 8기통 중 4기통만 가동시키는 가변실린더 시스템(COD)을 채용해 7.9km/ℓ의 복합연비를 자랑한다.

가볍고 강한 알루미늄 하이브리드 차체를 가진 아우디 RS7 스포트백은 RS 전용 스포츠 디퍼렌셜이 적용된 풀타임 사륜구동 콰트로와 뛰어난 제동력을 자랑하는 아우디 세라믹 브레이크, 그리고 RS 스포츠 에어 서스펜션 등 운전의 즐거움을 위한 첨단 기술들을 대거 적용해 안전 성능을 강화했다.

아우디 RS7 스포츠백의 외관은 당당하면서 부드럽게 흐르는 아우디 A7의 쿠페 실루엣을 유지하면서 RS 모델의 상징인 대형 격자무늬 그릴과 블랙 베젤 LED 헤드램프를 적용했다.

또한 21인치 대형 5스포크 알루미늄 휠 안쪽에 자리 잡은 420mm 초대형 세라믹 브레이크와 시속 130km에서 자동으로 펼쳐지는 리어 립 스포일러, RS만의 대구경 머플러 팁과 고광택 리어 디퓨저는 보다 강렬하고 근육질의 힘이 넘치는 RS 모델의 정체성을 잘 표현하고 있다.

다이내믹하면서도 우아한 스타일링이 반영된 실내는 전체적으로 블랙색상에 카본 파이버 인레이가 적용됐다. 3 스포크 열선 스포츠 스티어링 휠, 계기판 디스플레이와 시작 스크린 화면, 기어 레버의 손잡이 부분, 아우디 드라이브 셀렉트와 MMI 버튼, 알루미늄 도어 씰 트림 등에 RS7 로고를 넣어 다이내믹함을 강조했다. 발코나 가죽에 허니컴 디자인 스티치와 RS7 로고를 더한 RS 전용 스포츠 시트는 다이내믹한 주행에도 탑승자에게 안락한 승차감을 선사한다.

아우디 RS7 스포트백은 MMI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서라운드 뷰 주차 보조 시스템, 뱅앤올룹슨(Bang & Olufsen) 사운드 시스템, 하이빔 어시스트, 야간 주행 시 열화상 영상을 볼 수 있는 주행 안전장치인 나이트 비젼 등 최첨단 시스템 및 편의사양을 대거 탑재해 프리미엄 초고성능 스포츠 쿠페의 명성을 확인시켜준다.

또한 아우디 RS7 스포트백의 트렁크는 기본 535리터의 수납 공간을 제공하며 뒷좌석을 모두 접으면 적재공간이 최대 1,390리터로 확장되어 SUV에 버금가는 실용성을 자랑한다.

아우디 RS7 스포트백의 국내 판매 가격은 부가세 포함해 1억 5,590만원이다.

Go Car Net = 남태화 기자(physcis@gocarnet.co.kr)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