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BIMOS] 국내외 완성차 21개 브랜드 참가… 신차 28대 전시

[고카넷] 2014 부산국제모터쇼 조직위원회는 1일 서울 소공동에 위치한 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수도권 기자간담회를 갖고 ‘2014 부산국제모터쇼’ 행사 계획을 발표했다.

‘자동차의 바다, 세계를 품다.(Ocean of vehicles, Feeding the world)’란 주제로 개최되는 ‘2014 부산국제모터쇼’는 오는 5월 29일 프레스데이와 5월 30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6월 8일까지 11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2014 부산국제모터쇼는 전년도 행사에 비해 약 54%증가한 46,380㎡의 실내전시장에서 다양한 부대행사와 함께 국내외 완성차 21개 브랜드, 부품 및 용품 등 200여개가 참가해 200여대의 자동차를 전시할 예정이다.

국내 참가업체로는 쌍용자동차를 제외한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한국지엠의 쉐보레 브랜드, 르노삼성자동차 등 승용차 4개 브랜드를 비롯해 현대상용차, 기아상용차 등 2개의 상용차 브랜드가 참가한다.

해외 완성자동차업체는 BMW, 아우디, 폭스바겐, 메르세데스-벤츠, MINI, 포드, 링컨, 재규어, 랜드로버, 토요타, 렉서스, 닛산, 인피니티, 마세라티 등 11개사 15개 브랜드가 참여한다.

이밖에 BMW 모토라드가 모터사이클을 전시하고, 삼천리자전거가 이륜차를 전시한다. 국내 최대 자동차용품업체인 불스원, 세파스 등도 신제품을 선보인다.

참가 업체들은 미래형 Concept Car 9대는 물론 세계에서 첫 선을 보이는 World Premiere 3대를 비롯해 Asia Premiere 5대, Korea Premiere 20대 등을 대거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2014 부산국제모터쇼에서는 국내 최대 규모의 수송부품전문전시회인 ‘2014 국제수송기계부품산업전(Global TransporTech 2014, 이하 GTT 2014)’이 동시에 개최된다.

5월29일부터 30일까지 이틀간 벡스코 신관 3층에서 개최되는 GTT 2014는 역대 최대 규모인 180여 업체가 참가하고 바이어 300명이 내방해 1,500건 이상의 무역 상담이 진행될 것으로 예상돼 참가업체들의 실질적인 해외수출 판로개척이 기대된다.

이와 함께 ‘한국자동차공학회 춘계 부문종합 학술대회’, ‘부품산업 발전 세미나’ 등 전문세미나도 동시에 개최되며, 신관 3층 전시장에 마련되는 ‘Oil Free Driving 체험 존’에서는 모터쇼에 참가한 완성차 브랜드들과 연계해 내방객들에게 전기 자동차, 수소전지 자동차 등 친환경 자동차들을 직접 탑승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아울러, 최근 관련규제 완화로 본격적인 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국내튜닝산업을 지원하고 소비자들의 관심을 반영하기 위해 튜닝페스티벌 역시 튜닝관련 차량 50여대와 함께 벡스코 신관3층에서 개최되어 업체 관련 행사를 비롯한 다양한 부대행사가 개최될 예정이다.

이밖에 다양한 체험기회와 함께 매일 승용차 1대를 관람객에게 제공하는 “경품 추첨행사”역시 개최되어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2014_0401-행사_부산국제모터쇼_기자간담회_02

부산시 김기영 산업정책관은 “전 국민의 자동차축제인 동시에 B2B기능을 강화하여 국내 자동차관련산업을 지원하는데 역점을 두고 올해 행사를 준비했다”며 “행사 기간 동안 소비자, 업계 관계자들과 적극적인 소통의 장을 마련하여 동남권 자동차산업의 메카인 부산시 자동차산업 발전방향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총괄 주관사인 벡스코 오성근 대표이사는 “올 행사는 면적의 확대뿐만 아니라 통로공간 확충, 충분한 관람동선 확보 등 관람객의 편의증진과 참가업체의 니즈를 충족하는데 최대 역점을 두었다”며 “양적인 성장과 함께, 질적인 성장을 이끌어내어 부산모터쇼만의 차별화된 장기전략을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조직위원회는 관람객 편의를 위해 입장권 예매를 4월 중순부터 온라인 티켓 예매사이트 등을 통해 실시할 예정이다. 입장료는 일반인 8,000원, 청소년(초?중고생)이 5,000원이며, 인터넷 예매의 경우, 각각 1,000원의 할인 혜택도 받게 된다. 미취학아동, 65세 이상, 국가유공자 그리고 동반자 1인을 포함한 장애인(장애인등록증 소유)은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Go Car Net = 남태화 기자(physcis@gocarnet.co.kr)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