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신형 i20’ 올해 인도를 빛낸 최고의 차 선정

[고카넷] 현대차 신형 i20(현지명 더엘리트 i20, the Elite i20)가 인도 주요 언론사 및 평가단이 선정하는 ‘올해의 차’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현대자동차는 17일(현지시각) 신형 i20가 인도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2015년 인도 올해의 차(Indian Car of the Year 2015, 이하 ICOTY 2015)’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특히, 신형 i20는 함께 최종 후보에 오른 혼다의 씨티(City)와 마루티 스즈키의 시아즈(Ciaz) 등을 제치고 선정돼, 수상의 의미를 더했다.

‘인도 올해의 차’는 인도의 자동차 전문 10개 언론매체 소속의 저명한 기자 17명으로 구성된 평가단이 판매 실적, 가격, 성능, 기술적 혁신, 디자인, 연비, 가격 대비 성능, 안전, 신시장 창출 및 소비자 평가 항목 등을 종합 평가해 선정하며, 인도 내 자동차 부문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소비자들의 신차 구매 결정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앞서 현대차는 2008년 i10이 인도 ‘올해의 차’로 선정된 바 있고, 지난해 그랜드 i10에 이어 올해 신형 i20까지 인도 ‘올해의 차’ 역사상 최초로 단일 업체가 2년 연속 수상 및 3회 수상을 기록해 다시 한 번 품질 우수성을 입증해 보였다.

2014_1218-현대차_인도_올해의_차_02싱현_i20

신형 i20는 현대차의 디자인 철학인 플루이딕 스컬프쳐 2.0을 채용해, 외관은 헥사고날(6각형) 프런트 그릴과 검정색 C필라를 강조해 젊고 강인한 이미지를 형성 했으며 내장은 고급감을 강조한 프리미엄 인테리어와 각종 편의사양으로 고객의 만족감을 극대화한 스포티하고 대이내믹한 디자인의 해치백 차량이다.

또한 인도 소비자의 기호와 성향을 개발초기부터 차량에 반영했으며, 시장을 선도하는 혁신적인 마케팅을 통해 출시 4개월 만에 약 6만대가 계약 되는 등 인도 자동차 시장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서보신 인도 법인장(전무)은 “이번 수상은 인도 고객들과 언론이 현대차의 뛰어난 품질과 디자인, 브랜드 등을 인정한 것”이라며, “앞으로 품질 관리와 브랜드 파워 제고에 더욱 힘써 가장 사랑 받는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GoCarNet News Team = physcis@gocarnet.co.kr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