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시트로엥’ 2014년 연간 최대 판매 실적 나란히 돌파!

[고카넷] 한불모터스(대표이사 송승철)는 7일 지난 2014년에 푸조가 총 판매량 3,118대를 돌파하며 사상 최대 판매 실적을 기록했으며, 시트로엥 역시 총 620대를 판매하며 사상 최대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푸조는 지난해 국내 시장에서 2013년 판매(2,776대) 대비 12.3% 증가한 총 3,118대를 판매하며, 2년 연속 최고 판매 실적을 경신했다. 브랜드 최초로 연간 판매 3000대를 넘었다.

이는 푸조가 지난 한 해 동안 국내 자동차 고객의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다양한 세그먼트에서 신차들을 출시하고, 기존 모델의 트림을 확장하며 시장을 적극 공략한 결과다.

특히 푸조의 스테디셀링 SUV 모델인 New 푸조 3008과 플래그십 세단 New 푸조 508의 판매 호조와 함께 소형 SUV New 푸조 2008의 인기로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의 입지를 넓힐 수 있었다.

시트로엥 그랜드 C4 피카소
시트로엥 그랜드 C4 피카소

시트로엥은 지난해 국내 시장에서 2013년 판매(476대) 대비 30.2% 증가한 총 620대를 판매하며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이는 스포츠유틸리티 차량(SUV)과 디젤을 선호하는 국내 자동차 시장의 트렌드와 캠핑, 등산과 같은 레저 활동을 즐기는 국내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을 공략한 결과다.

특히 수입차 최초 7인승 디젤 MPV로 인기를 끌었던 그랜드 C4 피카소와 5인승 크로스오버 모델 C4 피카소를 상·하반기에 잇달아 출시하며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의 인지도를 상승시켰다.

한불모터스 송승철 대표는 “2014년 한 해 동안 푸조와 시트로엥에 보내주신 따뜻한 애정과 관심에 감사를 드린다”며, “2015년에는 한국 시장에서 브랜드 입지를 더욱 강화하고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푸조 뉴 3008
푸조 뉴 3008

한편, 한불모터스는 차량 판매 증가뿐만 아니라 고객 만족도 향상을 주요 과제로 삼아 딜러 네트워크 및 서비스 시설을 강화하며 고객 만족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

금년 중 소비자 수요가 높은 지역에 전시장을 추가로 오픈해 고객들이 보다 편하게 푸조 및 시트로엥 차량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며, 서비스센터 역시 주요 도시에 추가로 배치하는 것은 물론 현재 운영 중인 PDI와 서비스센터의 품질도 보다 개선해 서비스 인프라를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스마트폰 사용자가 많은 것을 감안, 현재 운영 중인 모바일 어플리케이션도 더욱 강화해 고객들과의 커뮤니케이션도 개선해나간다는 방침이다.

고카넷 뉴스 팀 = physcis@gocarnet.co.kr

자동차&모터스포츠 전문 인터넷 매거진 ‘고카넷[GoCarNet]’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