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벤츠 ‘GLC’와 ‘GLC 쿠페’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고카넷=남태화 기자]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서승화)가 메르세데스-벤츠의 프리미엄 SUV 모델 ‘GLC’와 ‘GLC 쿠페’에 신차용 타이어(Original Equipment Tire, OET)를 공급한다.

이를 계기로 한국타이어는 유럽 SUV 타이어 시장에서 기술의 리더십과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한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더욱 높여 나갈 예정이다.

‘GLC’와 ‘GLC 쿠페’에 공급되는 신차용 타이어는 ‘벤투스 S1 에보2 SUV(Ventus S1 evo² SUV)’로 최상의 주행 성능과 안락함을 제공하는 프리미엄 SUV 타이어다.

특히 유럽 타이어 라벨링 요건에 부합하는 이산화탄소 배출 저감 성능을 갖췄으며, 최신의 스티렌 폴리머 실리카 컴파운드로 회전 저항을 최소화하고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 성능을 높였다.

또한 타이어 소음을 감소시키는 사이드월을 채용해 편안한 드라이빙을 제공하며, 3중 트레드 블록으로 마모가 진행될수록 접지 성능을 향상시켰을 뿐만 아니라 편마모 시스템을 구현해 이상마모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한국타이어 대표이사 서승화 부회장은 “GLC와 GLC 쿠페의 신차용 타이어 공급은 SUV OE 공급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세계적으로 점차 성장하는 SUV 타이어 시장을 선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2015년 하이엔드 브랜드 포르쉐의 SUV 스포츠카 마칸을 비롯해 2016년 BMW 뉴 7시리즈와 닛산의 픽업 트럭 프론티어, 포드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씨맥스 에너지 등 전세계 45개 완성차 브랜드 약 310여개 차종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