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현대차, ‘투싼 2017년형’ 출시… 익스트림 에디션 트림 탄생

[고카넷=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는 18일 전체적인 상품성 강화와 함께 역동적인 디자인의 ‘익스트림 에디션’을 새롭게 추가한 ‘투싼 2017년형’을 공식 출시, 본격적인 시판에 들어갔다.

현대차는 ‘투싼 2017년형’ 전 모델에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한 ‘세이프티 언락’과 차량 내 공기질 개선 및 미세먼지 대응을 위한 ‘고성능 에어컨 필터’를 기본 적용하는 등 상품성을 대폭 향상시켜 기존 투싼 모델과 차별화했다.

또한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각종 사양을 트림별로 재조정하고, R엔진 주력트림인 모던 기준 가격 인하 및 디자인을 중시하는 소비자층 대응을 위한 스타일 패키지를 신설했다.

특히 소비자 선택을 폭을 넓히기 위해 기존 2.0 디젤 모델에 듀얼 트림 팀 머플러, 도어스팟 램프 등 튜익스(TUIX) 디자인을 적용한 ‘익스트림 에디션’을 새롭게 추가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익스트림 에디션’은 전면부에 다크 크롬 라디에이터그릴을 적용하고 후면부에는 듀얼 트윈팁 머플러와 리어 스키드를 장착해 역동적인 외관을 완성했으며, 내부는 버건디 컬러 가죽시트, 블랙 헤드라이닝, 알로이 페달 등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살렸다.

또한 19인치 타이어 및 전륜 대용량 디스크 브레이크를 장착해 역동적인 주행능력을 갖췄으며, 서스펜션과 스티어링 재조정으로 승차감과 조타감을 개선했다.

이외에도 국내 준중형 SUV 최초로 적용한 주행조향 보조시스템(LKAS), 자동긴급제동 시스템(AEB)을 신규 패키지로 구성해 주력 트림까지 옵션 적용을 확대 했으며, 스마트 후측방 경보시스템(BSD), 하이패스 시스템, 운전석 통풍시트, 8인치 스마트 내비게이션 등 편의사양을 갖추는 등 안전 및 편의 사양을 대폭 강화했다.

현대차 투싼 2017년형의 국내 판매 가격은 2.0 디젤 모델의 경우 스타일 2,420만원, 스마트 2,505만원, 모던 2,680만원, 익스트림 에디션 2,930만원, 프리미엄 2,965만원이며, 1.7 디젤 모델의 경우 스타일 2,357만원, 스마트 2,430만원, 모던 2,575만원, 프리미엄 2,865만원이다.

또한 1.6 가솔린 터보 모델의 경우 스타일 2,250만원, 스마트 2,330만원, 모던 2,475만원, 프리미엄 2,765만원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2017년형 투싼은 고객 선호 사양을 기본 적용하는 등 고객 만족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탄생했다”라며, “이번에 선보인 ‘익스트림 에디션’은 다이내믹한 디자인과 뛰어난 주행 및 제동성능으로 많은 고객의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