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컨 컨티넨탈 스페셜 금융 프로그램 ‘5·5·5+1’ 실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링컨 코리아(대표이사 정재희)가 오는 9월 30일까지 링컨 컨티넨탈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는 링컨 컨티넨탈 스페셜 금융 프로그램 ‘5·5·5+1’을 실시한다.

‘5·5·5+1’ 프로그램은 링컨 컨티넨탈 구매시 5년 장기 운용 리스, 5년 보증, 5년 프리미엄 소모품 교환 서비스에 1년 신차 교환 서비스 혜택을 추가로 제공하는 금융 프로모션이다.

링컨 컨티넨탈은 지난 해 말 14년만에 시장으로 귀환한 링컨자동차의 기함으로 100년 링컨자동차 역사를 대표하는 역사적인 모델이다.

링컨코리아는 컨티넨탈에 대한 고객들의 높은 관심에 보답하고, 더 많은 고객들이 링컨 컨티넨탈을 경험할 수 있도록 특별한 프로모션을 준비했다.

5년 장기 운용 리스 프로그램은 30% 보증금을 지불하면 차량 가격을 60개월 동안 나눠서 지불할 수 있도록 하는 파격적인 혜택을 제공한다.

일반적으로 차량을 구입할 때 가장 부담되는 부분 중 하나인 초기 구입 비용을 낮춰 기존에 구매를 고민하던 고객들에게 좋은 기회를 마련하고자 했다.

또한 해당 프로그램 기간 동안 링컨 컨티넨탈을 구매하는 고객들에게는 ‘5년 또는 10만 km’ 무상보증 서비스 및 프리미엄 소모품 무상교환 서비스가 제공된다.

오일필터는 물론, 엔진 벨트 및 호스, 에어크리너, 에어컨필터, 와이퍼블레이드(최대 연1회), 브레이크패드, 온도 조절 시트 필터, 쇽업 소버 등을 ‘5년 또는 10만km’로 연장된 기간 동안 점검 후 필요 시 무상으로 교환 받을 수 있어 고객들은 보다 실질적인 혜택을 누리게 된다.

또한 서비스 센터 입고와 수리 후 인도를 대행하는 ‘링컨 픽업 앤 딜리버리 서비스’도 ‘3년 또는 6만Km’ 기간 내 추가 제공된다.

해당 기간 동안 링컨 컨티넨탈을 구매한 고객들은 신차 교환 서비스의 혜택도 누릴 수 있다. 파손율 30% 이상 및 고객 과실 50% 이하로 자동차 보험 적용되는 사고의 경우, 1차량 당 1회에 한해서 동일 모델 신차로 교환 받을 수 있다.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