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직영, 국내 소비자 ‘셀프 세차’ 선호… “월 4회 이상 세차한다”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국내 소비자가 가장 선호하는 세차 방식으로 셀프 세차가 1위를 차지했다.

SK엔카직영(총괄대표 박성철)은 18일 ‘세차’ 관련 성인남녀 56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국내 소비자가 가장 선호하는 세차 방식으로 응답자의 47%가 ‘셀프 세차’를 선택했다.

또한 주유와 세차를 한번에 해결할 수 있는 주유소의 기계식 자동세차를 선택한 응답은 38%로 2위에 올랐으며, 전문가에게 맡기는 전문 손세차는 13%를 차지했다.

특히 전문 손세차의 경우 O2O 서비스가 강세를 보이면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으로 간편하게 신청 가능한 서비스가 주목 받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전국의 셀프 세차장은 약 1350여 개로 자동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마니아 층을 중심으로 셀프 세차를 위한 오프라인 모임 등도 생겨나고 있다.

셀프 세차를 선호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저렴한 비용으로 쉽고 빠르게 세차할 수 있어서 좋다”, “24시간 세차장이 많아 시간에 구애 받지 않는다” 등의 의견이 있었다.

1회 세차시 지불하는 평균 금액에 대한 질문에는 응답자의 54%가 ‘1만원 이하’라고 답했으며, 다음으로 1~2만원(32%), 2~3만원(10%), 3만원 이상(4%)이 뒤를 이었다.

실제로 많은 운전자들이 이용하는 셀프 세차장은 보통 기본요금이 2~3000원 정도이며, 분단위로 지불하는 곳이 많아 필요에 따라 합리적인 금액에 이용할 수 있다.

평균 세차 주기에 대해서는 ‘월 4회 이상’이 36%로 1위를 차지했으며, 월 2회(30%), 월 1회(29%)가 근소한 차이로 2, 3위를 기록했다.

기타 의견으로는 ‘주유소에 갈 때’, ‘여유롭게 세차할 시간이 생겼을 때’, ‘차가 더러울 때’ 등이 있었다.

SK엔카직영 최현석 직영사업부문장은 “이번 설문을 통해 많은 소비자들이 합리적인 비용으로 빠르고 간단하게 세차할 수 있는 셀프 세차를 선호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며, “최근 세차뿐만 아니라 간단한 정비를 직접 하는 운전자가 늘어나는 추세로, 셀프 차량 관리에 대한 소비자의 니즈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