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5전’ 주말 KIC 개최… 동호회 대상 안전운전교육 진행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후원하는 ‘2017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5전이 오는 10일 전남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orea International Circuit, 이하 KIC)에서 개최된다.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승용차와 RV(레저용)가 모두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모터스포츠 대회로 이번 5전에는 승용 130대, RV 30대 등 10개 클래스 약 160여 대가 출전해 4라운드의 열기를 이어갈 전망이다.

대회 당일에는 동호회 회원을 대상으로 하는 서킷 체험 주행과 택시체험 이벤트에 7개 동호회 200여대의 차량이 참가하며, 체험 주행에 앞서 서킷 안에서 지켜야 할 기본적인 이론교육과 안전운전교육을 실시한다.

특히 안전운전교육 프로그램을 이수한 참가자에게는 수료증을 발급할 계획이다.

또한 대회 관람객을 대상으로는 그리드워크, 레이싱 모델 포토타임, 피트스톱 챌린지, 세발자전거 레이스 등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제공된다.

이외에도 가족단위 관람객들을 위해 어린이 에어바운스 및 놀이방을 운영하여 가족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펼쳐질 전망이다.

5전 경기는 10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네이버 스포츠를 통해 생중계되며, SBS스포츠 채널에서도 녹화 중계가 예정되어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