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BMW, 고급스러움 강조한 ‘신형 520d 럭셔리 스페셜 에디션’ 출시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16일 고급스러움을 강조한 ‘신형 520d 럭셔리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 본격적인 시판에 들어갔다.

신형 520d 럭셔리 스페셜 에디션은 기존 M 스포츠 패키지와 차별화된 외관 디자인과 새로워진 옵션, 그리고 합리적인 가격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 모델은 새롭게 선보이는 임페리얼 블루, 캐시미어 실버, 글래시어 실버, 자토바 등 럭셔리 스페셜 에디션 전용 외장 컬러를 선택할 수 있다.

또한, 신형 5시리즈 최초로 크롬 키드니 그릴, 전면부와 후면부 크롬, 크롬 에어 브리더와 창문 마감, 크롬 라운드 테일파이프 등 럭셔리 트림이 적용됐으며, 휠은 18인치 V-스포크 휠로 변경됐다.

내부는 센사텍 계기판과 블랙 하이그로스 인테리어 트림을 통해 고급스러움을 더했으며, 다코타 블랙 또는 다코타 코냑 컬러의 시트 컬러를 선택할 수 있다.

성능의 핵심인 엔진은 BMW 트윈파워 터보 기술을 통해 역동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구현한 4기통 디젤 엔진을 장착해 190마력의 최고출력과 40.8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며, 14.0km/ℓ의 복합 연비와 135g/km의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이끌어 냈다.

또한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데 7.5초 밖에 걸리지 않으며, 237km/h의 최고속도를 자랑한다.

안전 및 편의 사양에 있어서는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 차선 변경(사각지대) 경고 시스템, 차선 이탈 경고 시스템, 차선 유지 보조 및 액티브 측면 충돌 보호 시스템 등 신형 5시리즈의 가장 큰 특징인 반자율주행 기능들이 기본 탑재됐다.

신형 520d 럭셔리 스페셜 에디션의 국내 판매 가격은 부가세 포함 6330만원으로 기존 2018년형 모델의 상위 옵션들을 제외하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책정됐다.

한편, 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는 이번 런칭과 함께 신형 520d M 스포츠 패키지 스페셜 에디션의 스마트업 프로모션도 함께 실시한다.

신형 520d M 스포츠 패키지 스페셜 에디션은 합리적인 옵션 사양으로 가격 경쟁력을 갖춘 모델로 가격은 럭셔리 스페셜 에디션과 같다.

이번 프로모션은 선납금으로 차량가격의 30%를 내고, 3년간 일반 할부 보다 50%이상 낮은 월 46만원에 소유할 수 있으며,  3년 후 잔여할부금 없이 차량을 반납하는 옵션도 선택할 수 있어 중고차 처리 부담도 줄인 것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3년·20만km 무상보증 서비스 및 1년 간 차량 주요 5개 부분(키, 타이어, 차체 스크래치, 덴트, 전면유리) 손상을 무상으로 보상해주는 ‘5케어 프로그램’도 함께 제공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