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지진 피해차 특별지원 서비스’ 실시… 수리비 최대 50% 할인

[고카넷] 현대·기아자동차가 갑작스러운 자연 재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포항과 인근 지역 지진 피해 소비자를 지원하기 위해 오는 12월 31일까지 ‘지진 피해차 특별 지원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번 특별 지원 서비스는 지난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자동차에 피해를 입은 소비자들의 수리 부담을 덜어 주기 위해 실시하는 고객 만족 서비스다.

현대·기아차는 포항 지역 지진으로 인한 피해를 입은 소비자가 자동차를 직영 서비스센터나 블루핸즈(현대), 오토큐(기아)로 입고해 수리를 하면 비용을 최대 50% 할인해 고객 부담을 줄여주고 혜택 대상 소비자의 자동차는 수리 후 무료 세차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단, 해당 서비스는 자차보험 미적용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수리비 최대 300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된다.

또한 지진 피해 지역의 이재민들에게 생필품을 지원하는 ‘긴급 지원 서비스’도 실시할 예정이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천재지변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님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현대·기아차가 진행하는 특별 지원 서비스를 통해 빠른 피해 복구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