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은행지점 내 쏘카존 확대… 법인 회원 프로그램 시범 운영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쏘카((대표 조정열)가 서비스 다각화의 일환으로 신한은행과 손잡고 쏘카존 설치 및 쏘카 법인회원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먼저 쏘카는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을 비롯해 필동, 영등포, 성수동 세 곳에 위치한 직원 합숙소에 고객 및 직원들이 쏘카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쏘카존을 마련했다.

내년 1월에는 신한은행 본점에 전기차 충전기를 추가 설치해 신규 수요 창출을 도모할 예정으로 은행과 해당 지역의 쏘카 회원들은 쏘카 차량을 더욱 편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쏘카의 법인회원 프로그램은 기업이 별도 차량 관리 부담 없이 전 직원이 필요한 시간만큼 쏘카를 이용할 수 있으며, 차량 사용 내역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유용하다.

기업이 쏘카 법인회원으로 등록하는 경우 주중 차량대여 10% 할인 쿠폰이 제공되며, 기업의 회사 내부 주차장을 쏘카존으로 제공하는 쏘카플러스 법인 상품을 이용하는 경우 추가 할인을 제공한다.

또한 쏘카 회원이 회사 법인카드로 등록하고 쏘카를 이용하는 경우 주중(월~금) 추가 15%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쏘카 법인 회원 프로그램을 시범운영 후 비용절감, 이용 직원 편의성 등을 고려해 쏘카 차량 도입 확대와 영업점 주차장에 쏘카존을 설치하는 것을 검토 중이다”며, “은행이 소유한 영업점의 주차 공간을 공유 경제를 위해 제공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겠다”고 설명했다.

쏘카 조정열 대표는 “신한은행과 MOU의 일환으로, 국내 카셰어링 업계 최초 소비자들이 좀 더 다양한 곳에서 편리하게 쏘카를 이용할 수 있도록 은행 지점 내 쏘카존 설치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쏘카는 소비자들이 더욱 선도적인 카셰어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관, 기업과의 협력을 진행하며 진화된 카셰어링을 선보일 예정이다”고 전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