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북유럽 감성 브랜드 카페&라운지 오픈

[고카넷]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22일 볼보 브랜드와 북유럽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브랜드 카페&라운지 ‘더 하우스 오브 스웨덴’을 오픈하고, 젊은층을 대상으로 커뮤니케이션 강화에 나선다.

서울 신사동 가로수 길에 오픈한 ’더 하우스 오브 스웨덴(The House of Sweden)’은 1927년 스웨덴에서 시작된 볼보 자동차의 브랜드 스토리와 헤리티지를 전달하기 위한 팝업 스토어이다.

특히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S60과 1월 출시한 컴팩트SUV 크로스 컨트리 전시는 물론 스웨덴의 커피 문화인 ’피카(FIKA)‘를 비롯 요리, 패션, 음악, 인테리어 등 북유럽 문화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는 복합 공간이다.

젊은 고객층의 핫 플레이스인 신사동 가로수길 중심에 위치해 접근성이 좋고, 볼보자동차 외에도 하이엔드 카메라 ’핫셀블라드(Hasselblad)’ 프리미엄 아웃도어 ‘하그로프스(Haglofs)’, 세계적인 보드카 ‘앱솔루트(Absolut)’와 스웨디시 레스토랑 ’헴라갓(Hemlagat)’ 등 스웨덴 브랜드들의 참여를 통해 북유럽에 대한 특별한 경험을 전달할 것으로 기대된다.

브랜드 스토어 내 카페는 스웨디시 커피 전문점 ’피카(Fika)’가 상시 운영한다.

2015_0122-04볼보자동차_브랜드_카페라운지_01The_House_of_Sweden

전체적인 외관은 북유럽의 별장을 옮겨놓은 듯 하다. 볼보자동차 전시장과 동일한 컨셉트의 메인 게이트를 지나면, 달라호스와 자작나무로 꾸며진 스웨디시 로드(Swedish Road)와 연결된다. 마당에 전시된 파워블루 컬러의 스포츠 세단 S60을 지나면 ’더 하우스 오브 스웨덴’ 건물을 만나게 된다.

2015_0122-04볼보자동차_브랜드_카페라운지_02The_House_of_Sweden

건물 내부 1층에는 새로 출시한 컴팩트SUV, 크로스컨트리가 전시되어 있고 스웨디시 원두 커피와 디저트 등을 주문할 수 있는 카페가 마련되었다. 2층은 볼보의 헤리티지 룸과 북유럽 가구로 꾸며진 휴식 공간이 있고, 지하층에는 스웨덴 프리미엄 브랜드들의 쇼케이스와 함께 고객 라운지로 구성되어 있다.

2015_0122-04볼보자동차_브랜드_카페라운지_03The_House_of_Sweden

다양한 정기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매일 오후 3시에 시작되는 스웨디시 피카 타임에는 원두 커피와 디저트 세트를, 주말 저녁의 보드카 타임에는 보드카를 선착순 한정으로 무료 제공한다.

2015_0122-04볼보자동차_브랜드_카페라운지_04The_House_of_Sweden

또한, 볼보자동차 페이스북을 통해 신청하면 매월 2회씩 진행되는 퀴진 데이에 스웨디쉬 쉐프의 가정식 브런치를 경험할 수 있으며, 발렌타인 데이에는 스웨디시 뮤직 파티도 즐길 수 있다. 문화 세션을 신청하면 북유럽 인테리어, 사진 촬영 기법, 보드카 칵테일 등의 주제에 대해 전문 강사와 함께 배워볼 수도 있다.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방문객 이벤트에 응모하면 북유럽 4개국 패키지 여행권과 볼보 크로스컨트리 시승권 및 주유상품권 100만원, 핫셀블라드 스텔라II 카메라 등 푸짐한 경품을 제공한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이윤모 대표는 “볼보 브랜드 카페&라운지는 1927년부터 90년 가까운 역사를 가진 스웨덴의 대표 브랜드로서 이미지를 강화하고, 특히 트렌드에 민감한 젊은 고객층에게 북유럽의 문화와 함께 보다 가깝게 소통하기 위해 마련한 것”이라며, “앞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볼보 자동차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마케팅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볼보 자동차의 브랜드 카페&라운지 ’더 하우스 오브 스웨덴’은 오늘부터 4월 21일까지 총 3개월 동안 운영하며 누구나 방문 및 관람할 수 있다.

고카넷 뉴스 팀 = physcis@gocarnet.co.kr

자동차&모터스포츠 전문 인터넷 매거진 ‘고카넷[GoCarNe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