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지프, 상품성 강화한 ‘2021 컴패스’ 국내 출시… 80주년 에디션 20대 한정 판매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지프 코리아(사장 제이크 아우만)는 3일 상품성을 강화한 도심형 컴팩트 SUV ‘2021 컴패스’를 국내 공식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지프 컴패스’는 2018년 풀 체인지를 통해 완전히 새로워진 지프의 컴팩트 SUV로 준준형 SUV 세그먼트 내에서도 대담하고 특별한 라이프 스타일을 꿈꾸며, 도전 정신을 갖고 삶의 즐거움을 추구하는 젊은 도시의 모험가에게 새로운 좌표를 제시한 모델이다.

현대적이고 젊은 감각에 지프 고유의 디자인 요소가 조화를 이뤄 모던한 세련미를 선사하는 ‘2021 컴패스’는 커맨드뷰 듀얼 패널 파노라마 선루프로 개방감을 선사한다.

또한, 솔라 컨트롤 글래스, 실버 사이드 루프 레일, 바이제논 HID 헤드램프(LED 시그니쳐) 등을 통해 한층 진화된 외관 디자인으로 시선을 끈다.

실내에는 7인치 TFT 컬러 EVIC 디스플레이가 적용돼 압도적인 비주얼을 연출하며, 듀얼존 오토 에어컨과 프리미엄 에어필터링은 실내 공간을 쾌적한 상태로 유지해준다.

또한, ‘키리스 엔터앤고’ 스마트 키 시스템을 통한 원격 시동이 가능하며, 40:20:40의 2열 분할 폴딩 시트가 가능해 차박이나 캠핑을 즐기기에도 부족함이 없다.

안전과 편의성에 있어서는 크루즈 컨트롤, 사각 지대 모니터링 시스템(BSM)을 비롯해 후방 교행 모니터링 시스템, 파크센스 전·후 센서 주차 보조 시스템 등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을 돕는 첨단 기술도 놓치지 않는다.

또한, 9개 스피커와 서브우퍼 알파인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유커넥트 8.4인치 터치스크린, 애플 카플레이·구글 안드로이드 오토는 주행의 즐거움을 배가하고, 한국형 내비게이션은 국내 지형에 맞게 최적의 길을 안내해 준다.

지프는 ‘2021 컴패스’ 출시와 함께 ‘컴패스 80주년 기념 에디션’ 국내 시장에 20대 한정 선보인다.

‘지프 컴패스 80주년 기념 에디션’은 80주년 기념 뱃지에 피아노 블랙 및 아노다이즈드 건 메탈 색상으로 인테리어 마감 처리를 진행하고 희소성을 더욱 강조한 모델이다.

지프코리아가 새롭게 선보인 ‘2021 컴패스’의 국내 판매 가격은 모두 부가세 포함해 리미티드 2.4 FWD 4290만원, 80주년 기념 에디션 4590만원이다.

제이크 아우만 사장은 “도심형 컴팩트 SUV 컴패스의 새로운 모델이 에너지 넘치는 젊은 도시의 모험가들에게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컴패스와 함께라면 도심에서도 SUV 명가 지프의 독보적인 성능과 고유의 감성,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충분히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지프 코리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