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상품성 강화한 연식 변경 모델 ‘2023 투싼’ 출시… 판매 시작가 2584만원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는 7월 13일 상품 경쟁력을 높인 준중형 SUV ‘2023 투싼’을 공식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2023 투싼’은 연식 변경 모델로 고객 선호 사양을 새롭게 적용하고 트림별 사양을 강화해 상품성을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먼저 전체 트림에 신규 사양인 ‘지능형 속도 제한 보조’와 ‘진동경고 스티어링 휠’을 기본으로 탑재해 편의성을 높였다.

‘지능형 속도 제한 보조’는 도로 표지판 또는 내비게이션 정보를 활용해 경고를 해주고 설정 속도를 변경해 제한 속도를 준수할 수 있도록 도와주며, 동급 최초로 적용된 ‘진동경고 스티어링 휠’은 자동차가 차선을 벗어나 주행하면 스티어링 휠 진동을 통해 경고를 한다.

두 번째로 투싼의 엔트리 트림인 모던에 8인치 오디오, 후방 모니터, 버튼시동 및 스마트 키를 기본화했으며, 인기 트림인 프리미엄에 10.25인치 내비게이션, 블루링크, 오토 디포그, 레인센서, 듀얼 풀오토 에어컨 등을 기본화했다.

또한, 최상위 트림 인스퍼레이션에는 1열 이중접합 차음유리, LED 실내등을 기본으로 적용했으며, 터널 연동 자동제어 기능을 개선해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특히, 1열 이중접합 차음유리의 경우 투싼에는 처음 적용되는 사양으로 운전 중 외부 소음을 줄여 줌으로써 실내 정숙성이 개선됐고, 터널 연동 자동제어 기능은 차량이 터널을 벗어나면 공조기 뿐만 아니라 창문도 기존 상태로 자동 복귀시켜준다.

이외에도 선택 사양인 플래티넘 패키지에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 ‘내 차 주변 영상’ 등을 새롭게 추가했다.

세 번째로 영화 ‘언차티드’와 연계한 커스터마이징 디자인 패키지 ‘어드벤처’도 운영한다.

어드벤처 패키지 모델은 2월 개봉한 언차티드에 등장한 오프로드 SUV 이미지의 투싼 콘셉트 차량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특히, 신규 디자인된 블랙 컬러의 전면 하단 범퍼, 휠 아치 및 측면 도어 가니쉬, 쿼터 가니쉬 및 리어 리플렉터, 후면 스키드 플레이트, 19인치 전용 디자인 휠, 전용 사이드스텝 등을 적용함으로써 와일드한 느낌을 강조했다.

단, ‘어드벤처 패키지’는 가솔린, 디젤, 하이브리드 모델 인스퍼레이션 트림에서 선택 가능하다.

마지막으로 현대차는 외장 컬러에 신규 색상인 진한 블루 계열의 오션 인디고 펄, 브라운 계열의 실키 브론즈 등 2종을 더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23 투싼 하이브리드’는 이라이드(E-Ride) 기술이 기본으로 탑재됐으며, 19인치 휠과 미쉐린 타이어 등을 선택 사양으로 추가할 수 있다. 단, 하이브리드의 4륜 구동 모델(HTRAC)은 올해 3분기 출시 예정이다.

특히, 이라이드 기술은 과속 방지턱과 같은 둔턱 통과시 모터 제어를 통해 쏠림을 완화시켜 승차감을 향상시켜주는 역할을 한다.

현대차가 새롭게 선보인 ‘2023 투싼’의 국내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3.5% 적용 기준으로 1.6 터보 가솔린 2584만원 ~ 3316만원, 2.0 디젤 2798만원 ~ 3530만원이다.

또한, 1.6 터보 하이브리드 모델의 경우 세제혜택 및 개별소비세 3.5% 적용 기준으로 3009만원 ~ 3701만원이다.

이외에도 N 라인 모델의 경우 개별소비세 3.5% 적용 기준으로 1.6 터보 가솔린 3083만원 ~ 3358만원, 2.0 디젤 3297만원 ~ 3572만원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넓은 공간과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고객의 사랑을 받아온 투싼이 상품성을 한층 더 강화해 2023 투싼으로 돌아왔다”며, “신규 디자인 트림을 적용해 다양해진 고객의 니즈를 만족시켜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