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지진피해 차량 특별 정비서비스’ 실시… 수리비 30% 할인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지진피해 차량 특별 정비서비스’를 실시한다.

쌍용차는 포항 지역에 지진피해 자동차 서비스 전담을 위한 합동서비스팀을 꾸리고 오는 30일까지 전담 작업장을 운영한다.

해당 기간 동안 지진 피해 자동차에 대해 총 수리비(공임+부품)의 30%를 할인하고, 긴급 출동 및 피해차 무상점검서비스 등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안전한 운행을 위해 계절별 자동차 특성을 고려한 사전점검 서비스 및 재난·재해지역 무상점검 서비스, 도서지역 무상점검 서비스 등 고객 중심의 차량점검 서비스인 ‘리멤버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오고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