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지프, 독특한 외장 컬러로 희소성 강조한 ‘신형 랭글러 나초 에디션’ 국내 출시… 30대 한정 판매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스텔란티스 코리아(사장 제이크 아우만)의 지프 브랜드는 14일 독특한 외장 컬러로 희소성을 강조한 한정판 모델 ‘신형 랭글러 나초 에디션’을 국내 공식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지프는 더 많은 고객이 각자의 다양한 개성을 표현할 수 있도록 랭글러의 새로운 외장 색상을 지속적으로 공개해온 바 있다.

‘신형 랭글러 나초 에디션’의 ‘나초(Nacho)’ 색상은 기존의 ‘펑큰 오렌지(Punk’n Orange)‘와 같은 진한 원색의 주황색과 ‘헬라옐라(Hellayella)’와 같은 진한 원색의 노란색을 믹스한 듯한 특색 있는 컬러감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나초’ 색상은 2018년 세계적인 오프로드 축제 ‘이스터 지프 사파리 2018’에서 처음으로 ‘나초 지프’라는 컨셉카로 공개됐으며, 독특한 색감으로 계 팬들을 매료시킨 바 있다.

풍미 가득한 체다 치즈가 듬뿍 담긴 스낵이 연상되는 ‘신형 랭글러 나초 에디션’은 오직 2021년식 랭글러 루비콘 파워탑으로만 만날 수 있으며, 국내에서 30대 한정으로 판매될 계획이다.

‘신형 랭글러 나초 에디션’은 최고의 오프로드 성능으로 널리 알려진 랭글러 루비콘 파워탑 트림을 기반으로 제작된 만큼 독보적인 온·오프 주행 성능 및 오픈-에어링 기능을 두루 갖추고 있다.

또한, 강력한 2.0리터 터보차저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 변속기의 우수한 조화로 최대 272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이외에도 락-트랙 사륜구동 시스템과 트루-락 프론트 리어 전자식 디퍼런셜 잠금장치, 전자식 프론트 스웨이바 분리장치 등을 통해 산, 바위, 계곡 등 어떤 환경에도 최상의 돌파력을 제공한다.

제이크 아우만 사장은 “지프의 베스트 셀링 모델인 랭글러에 특별한 외장 색상을 입힌 ‘나초 에디션’은 개성 있는 소비자들의 욕구를 충족시키고, 자신만의 라이프 스타일을 강조하는 지프 고객들을 위한 한정 모델”이라며, “늘 새로움을 추구하는 지프 고객만을 위해 특별함이 강조된 희소성 있는 모델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고객 만족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스텔란티스 코리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