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AWAY 서비스 이용자 만족도 ‘베리 굿’… 72.3% 재이용 의사 밝혀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그린카 AWAY 서비스를 이용한 소비자 4명 중 3명은 커넥티드카(Connected car) 서비스에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그린카 발표에 따르면, 지난 8월 17일부터 10월 16일까지 ‘AWAY 서비스’를 이용한 102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73.6%가 서비스에 만족했으며, 72.3%는 재이용할 의사가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그린카 AWAY를 사용한 소비자들은 손쉽게 음성으로 인식하는 검색서비스와 그린카 카셰어링 주행요금을 모의정산 해주는 기능이 가장 만족스러웠다고 답했다.

또한 만족스러운 커넥티드카 기능으로 빠르고 정확한 내비게이션과 무료로 들을 수 있는 뮤직스트리밍 서비스를 꼽았다.

AWAY를 친구에게 추천할 때 떠오르는 단어로는 ‘스마트’, ‘편리한’, ‘커넥티드’라는 단어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

또한 ‘에코 드라이빙’, ‘인공지능’, ‘비서’, ‘편리한 그린카’, ‘친절한 그린카’, ‘신기한’ 등 미래 지향적 첨단 기술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의 단어가 도출됐다.

그린카 김좌일 대표이사는 “그린카는 AWAY 서비스 운영을 시작으로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고도화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며, “업계 최초로 대중적인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실시한 그린카인만큼 앞으로도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4차 산업 시대의 주요 핵심 기술로 손꼽히는 커넥티드카 기술은 자동차 구매 시 고가의 옵션으로 적용되나, 그린카의 AWAY 차량을 선택하면 카셰어링 이용요금만으로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다.

특히 그린카 APP을 통해 차량 예약 시 AWAY 차량은 파란배경 원형 ‘A’모양으로 노출된 맵마커로 별도 표시되어 있어 쉽게 확인 및 이용이 가능하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