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환승할땐 그린카’ 프로모션 진행… 40% 할인 제공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그린카(대표 김좌일)가 대중교통과 연계 한 카셰어링 이용 활성화를 위해 ‘환승할땐 그린카’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추석 연휴기간 동안 기차, 버스 등 대중교통을 이용해 귀성하는 고객들이 도착지에서 손쉽게 그린카로 환승 할 수 있는 방법을 제안하고자 기획됐다.

그린카는 장거리 이동 시 대중교통과 연계해 꼭 필요한 만큼만 차량을 이용하는 새로운 카셰어링 트렌드를 선도하기 위해 전국 주요 교통망을 중심으로 그린존(차고지)를 확대하고 있다.

그린카는 남들보다 먼저 추석 연휴를 준비하는 분들께 특별한 혜택을 제공하는 얼리버드 사전예약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9월 22일부터 26일까지 기차역 또는 버스터미널 인근 그린존(차고지) 차량을 3일 이상 예약할 경우 4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얼리버드 쿠폰은 오는 9월 4일부터 그린카 모바일 앱(APP)에서 다운로드가 가능하며, 사전예약 기간은 오는 9월 5일 부터 7일까지다.

또한 그린카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그린카와 함께한 즐거운 추억을 공유하는 #환승할땐그린카 인스타그램 해시태그 이벤트를 진행한다.

추석 연휴 동안 촬영한 사진 또는 영상을 필수 해시태그 #그린카 #환승할땐그린카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포스팅하면 자동으로 이벤트에 응모되며, 추첨을 통해 총 30명에게는 그린카와 함께 맛집 여행을 다닐 수 있는 ‘KTX역장추천맛집 100’ 도서를 증정한다.

김좌일 대표이사는 “전국 교통망과 연계한 그린카 카셰어링 서비스는 장거리 운전의 피로를 줄이고, 꼭 필요한 시간만 차량을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카셰어링 서비스의 장점을 극대화시키는 효과를 만들어낸다”며, “교통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올해 추석 연휴에는 전국 주요 교통망 인근에 위치한 그린카로 환승해 보시길 추천 드린다”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그린카는 전국 KTX/SRT 역사, 버스터미널에 마련된 총 200여개의 그린존에서 약 700여대의 그린카 차량을 운영 중이며, 김포공항 및 주요 SRT 역사(수서, 동탄, 지제, 정읍역)에는 그린카가 단독으로 카셰어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