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트럭, 스웨덴·벨기에 생상공장 5월초부터 가동 재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볼보트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인해 지난 3월 중순부터 운영을 중단한 자동차 생산 공장 중 스웨덴과 벨기에에 위치한 생산 공장의 가동을 5월초부터 재개한다.

볼보트럭은 이후 국가별 트럭 업황, 협력사 및 공급망의 현황을 비롯한 다양한 변수들을 고려해 점진적으로 다른 지역 공장의 생산도 재개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볼보트럭은 운송 사업자들이 사회 전반의 시스템 운영에 필수적인 물품을 운송하기 위해 트럭 운행을 안정적으로 이어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볼보트럭코리아는 코로나19 사태 이전과 동일하게 전국의 31개 모든 서비스 네트워크를 정상적으로 운영하며 고객의 비즈니스에 영향이 없도록 대비하는 등의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또한, 코로나19의 유행이 지속되던 기간에도 물류의 정상적인 가동을 위해 볼보트럭의 24시간 볼보 액션 서비스와 콜센터는 정상운영을 계속해 왔다.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대표이사는 “볼보트럭의 고객 및 자사의 테크니션 모두는 금번 코로나 19 사태가 시작된 이후부터 지금까지 전 세계가 놀랄 만큼의 노력을 이어왔다”며, “이러한 모두의 노력 속에서 트럭업계가 맡은 사회적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전방위적으로 지원하는 것이 우리의 책임이자 마땅한 소임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

이어 ”안정적인 물류 운송이 사회의 중추적인 역할을 다해 금번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볼보트럭코리아는 고객과 고객의 비즈니스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볼보트럭코리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