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IAS] 포르쉐, 월드 프리미어 2종 공개

[고카넷] ‘911 타르가 4 GTS’와 ‘카이엔 터보 S’가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2015 북미 국제 오토쇼’에서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된다.

911 타르가 4 GTS는 타르가 고유의 컨셉에 GTS 개념을 성공적으로 적용한 최초의 모델로 한층 강력해진 430마력의 엔진과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를 기본 장착해 이전보다 더욱 다이내믹한 성능을 자랑한다.

또한 센트럴 휠 락을 장착한 20인치 매트 블랙(matt black) 휠, 스포츠 디자인의 프런트 엔드, 블랙 에어 인테이크 스크린은 물론 도어, 리어, 롤오버 프로텍션 바에 배치된 블랙 색상의 GTS 로고 등 GTS 특유의 요소들이 적용됐다.

인테리어에서는 스티어링 휠, 시트에 적용된 블랙 알칸타라, 블랙 브러쉬드 알루미늄 소재의 트림들이 스포티함을 한층 부각시킨다.

2015_0113-12포르쉐_카이엔_터보_S_01

가장 최근에 발표된 카이엔 라인업의 최상위 모델인 카이엔 터보 S는 배기 매니폴드 일체형 터보차저와 새로운 엔진 차징 컨셉이 특징이다.

그로 인해 카이엔 터보 S는 이전 모델에 비해 20마력 향상된 570마력의 성능을 자랑하며, 최대 토크는 50Nm 증가한 800Nm로 최상의 성능을 발휘한다. 신형 터보차저는 바이터보 엔진의 반응을 더욱 단축시켰다.

최고의 스포티함으로 운전의 즐거움을 극대화시킨 이 두 모델은 세계 최대의 스포츠카/SUV 시장인 미국에서 포르쉐의 지속적인 성공을 상징하는 완벽한 모델이다.

포르쉐는 1950년대에 타입 365를 공개한 이래로 독특하게 조합된 스포티함, 퍼포먼스, 디자인의 진정한 가치를 알고 있으며 차에 대한 유연한 사고를 지닌 미국 고객들에게 꾸준히 어필해왔다.

이는 미국이 전 세계에서 전통적으로 포르쉐의 가장 큰 시장인 이유이며, 2014년에는 전체 생산량의 1/4 가량이 미국에서 판매됐다.

고카넷 뉴스 팀 = physcis@gocarnet.co.kr

자동차&모터스포츠 전문 인터넷 매거진 ‘고카넷[GoCarNet]’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