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레이서 박동섭, KARA 공인 경기 통산 100회 출전으로 센추리 클럽 입성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카레이서 박동섭이 서킷 레이스 기준으로 사단법인 대한자동차경주협회(협회장 강신호, KARA) 공인 서킷 레이스 기준 통산 100경기 참가 기록을 달성, 센츄리 클럽에 입성했다.

이를 기념해 KARA는 7월 31일 현대 N 페스티벌 4전이 개최된 인제 스피디움에서 박동섭에게 기념 보드를 전달하는 공식 행사를 진행했다.

서킷 레이스 기준 공인 대회 100경기 돌파는 대한민국 모터스포츠 35년 역사에서 중요한 이정표가 되는 기록으로 이번이 열 번째 달성이다.

앞서 센추리 클럽에 가입한 주인공은 달성 시간 순으로 이재우(2010년), 조항우(2013년), 김의수(2014년), 장순호(2014년), 오일기(2015년), 김중군(2016년), 류시원(2017년), 황진우(2018년), 정의철(2021년) 9명으로 모두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정상급 드라이버들이다.

박동섭은 KARA 공인 대회 기준으로 2011 시즌 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 포르테쿱 챌린지레이스를 통해 박스카에 공식 데뷔했으며, 12시즌 만에 대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12시즌 동안 다양한 대회에 출전한 박동섭은 26회 우승 기록을 세우며 꾸준한 강자로의 이미지를 구축해 왔으며, 이번 100경기 돌파로 레이스 경력에 화룡점정을 맞이하게 됐다.

특히, 2017 시즌 이후 4시즌 연속 자신이 출전한 클래스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하는 저력을 발휘하며 아반떼, 벨로스터 등 양산차 종목의 강자로 군림해 오고 있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는 박동섭에게 센추리 클럽 맴버에게 돌아가는 기념반지를 연말 공식 시상식에서 수여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사단법인 대한자동차경주협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