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엠, 새해 첫 출발 응원 위한 ‘웰컴 쿠폰 지급 이벤트’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진모빌리티(대표 이성욱)의 프리미엄 대형 승합택시 ‘i.M(아이.엠)’이 22일부터 앱 호출 시 사용할 수 있는 ‘첫 출발 쿠폰’을 지급한다.

아이.엠 앱 신규 가입자는 물론 기존 가입자 전원에게 지급되는 ‘첫 출발 쿠폰’ 5000원 권은 새로운 시작이 많아지는 계절을 맞아 아이.엠이 그 모든 첫 출발을 응원한다는 의미가 담겨있다.

아이.엠 앱 내 쿠폰 메뉴에서 지급 받은 쿠폰 확인이 가능하며, 등록 후 1개월 내에 앱 호출 시 사용 할 수 있다.

아이.엠 앱은 베타서비스를 오픈한 지난 1월 대비 이달 다운로드와 앱을 통한 호출이 약 4배 가량 상승했다.

특히,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통한 무조건 배차로 승차거부 없이 가까운 거리도 부담없이 이용이 가능한 점과 넓고 청결한 내부 환경 등이 큰 장점으로 꼽히고 있다.

프리미엄 승합택시 서비스 아이.엠은 현재 서울시 안전 지침 준수 차원에서 한시적으로 강남구, 서초구, 송파구로 앱 호출 지역이 한정됐으나, 최근 소비자들의 지역 확장 요구가 많아지며 서울 강동구, 중구 등으로 호출 지역을 확대하고 있다.

또한, 점차적으로 호출 지역을 늘려 올해 상반기 중 서울 전역에서 아이.엠을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이성욱 대표는 “새학기 등 새로운 시작을 앞두고 아이.엠이 이를 응원하는 의미로 ‘첫 출발 쿠폰’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새출발의 계절, 아이.엠과 함께 힘차게 달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이.엠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에서 보다 안전할 수 있도록 자동차 내 비말 차단 스크린 및 24시간 바이러스 방역이 가능한 공기 휘산기를 설치해 승객과 기사 안전에 만전을 기한다.

또한, 차고지 내 소독기를 갖추고 있어 출차 전 차량 내부 방역을 필수로 진행하고 자동으로 열고 닫히는 파워 슬라이딩 도어로 접촉을 최소화 해 바이러스부터 더욱 안심할 수 있다.

이외에도 진모빌리티만의 체계적인 교육과 지원을 받은 아이.엠 지니(드라이버)를 기용해 이용객에게 친절하고 청결한 환경 등 더욱 프리미엄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제공=진모빌리티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