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틴여제 공민지, 새 디지털 싱글 ‘티아모’에 대한 유명 외신 호평 이어져

[고카넷] 7월 11일 공식 발매된 공민지의 새로운 싱글 ‘티아모(Teamo)’가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6위를 달성한 후 유명 외신의 극찬이 쏟아지고 있다.

미국 유력지인 포브스는 민지의 이번 ‘티아모’가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오른 노래 중 두각을 나타내는 히트곡으로 에이티즈, 블랙핑크, BTS와 함께 소개했다.

이탈리아의 유명지인 파노라마는 이번 싱글 티아모는 케이팝 여왕의 귀환이며, 여름 내내 우리의 머릿속에서 떠나지 않을 중독성 있는 노래라고 소개했다.

또한, 티아모의 작곡가인 이탈리아 프로듀서 지오나타 카라찌올로(Gionata Caracciolo)와의 협업에 주목했다.

헐리우드 기반의 매거진 ‘팝랩(PopWrapped)’에서도 민지의 이번 싱글을 중독성 있는 싱글이며, 무시할 수 없는 라틴과 힙합 스타일을 적절히 섞었다.

또한, 뮤직비디오에서 댄스에 대한 그녀의 열정과 기술을 예술적으로 보여준다며 이번 여름에 가장 잘 어울리는 라틴 장르의 케이팝이라고 극찬했다.

이번 빌보드 차트 10위권 내에는 유일하게 공민지가 여자 솔로로 이름을 올려 그 의미를 더하고 있으며, 이번 티아모는 아이튠즈 31개국 차트에 진입하며 저력을 뽐냈다.

특히, 미국, 영국, 스위스, 싱가폴, 덴마크, 스페인, 브라질, 이탈리아, 캐나다, 독일 등 23개 국가에서는 10위권 이상으로 진입하는 등 좋은 성적을 얻었다.

사진제공=MZ엔터테인먼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