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新 실크로드 통해 중국 남부 철도 운송 개시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전통적으로 유럽 내 자동차 운송에만 철도 수송을 이용해 왔던 포르쉐가 4월부터 대륙 간 횡단 자동차 수송에 철도 교통을 이용할 계획이다.

포르쉐 물류 및 생산 관리 담당 부사장 올리버 브론더는 “중국 남서부 지역 고객들은 새로운 철도 운송을 통해 포르쉐 차량을 이전보다 더 빠르게 인도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간격이 다른 선로, 여러 컨테이너 이동 등의 조건에도 불구하고, 운송 기간이 기존 대비 최대 3주 가량 단축되어 총 20일 정도 소요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지난 해 중국은 포르쉐 단일 시장 중 최대 규모로 차량 인도율이 약 31%에 달했다. 기존에는 매년 약 8만 대의 포르쉐 자동차가 광저우, 상하이, 톈진으로 향하는 약 1만8500km 거리의 바닷길을 이용했으며, 보통 50일 정도가 소요됐다.

향후 포르쉐 자동차의 11%가 실크로드를 따라 이어지는 철도를 통해 중국 남서부로 수출될 예정이다.

중국의 ‘일대일로 이니셔티브(Belt and Road initiative, BRI)‘ 계획으로 알려진 유럽 중국 간 육로 경로에는 약 1만1000km 거리의 철도 구간이 있다.

포르쉐 자동차는 독일을 출발해 폴란드, 벨라루스, 러시아, 카자흐스탄을 거쳐 중국 남서부의 대도시인 충칭까지 동쪽으로 이동하고, 도착지에서 다시 각 지역의 딜러사로 인도된다.

사진제공=포르쉐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