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23년만에 방한 유벤투스 친선경기 티켓 증정 이벤트 진행… 공식 의전차 지원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FCA 코리아(사장 파블로 로쏘)의 지프 브랜드가 오는 26일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지는 이탈리아 명문 축구팀 유벤투스와 K리그 올스타팀의 친선경기 티겟을 무료로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친선경기는 지난 1996년 이후 23년만에 열리는 유벤투스 방한 친선경기로 많은 국내 축구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프는 글로벌 스폰서십의 일환으로 2012-13 시즌부터 유벤투스를 공식 후원하며 전 세계 최고 인기 스포츠 중 하나인 축구를 통해 지프의 도전정신과 브랜드 가치를 널리 알리고 있다.

지프는 소셜 이벤트를 통해 지프 보유고객 15명과 비보유고객 10명 총 50명(1인 2매)에 무료 티켓과 유벤투스 유니폼을 제공한다.

응모를 원하는 고객들은 10일부터 17일까지 지프×유벤투스 마이크로사이트와 공식 소셜 채널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당첨자 발표는 18일 개별 통지될 예정이다.

지프는 이번 경기를 위해 방한한 선수와 스텝들을 위해 지프 로고와 유벤투스를 상징하는 비안코네리(흰색+검정색) 줄무늬 데칼을 입은 랭글러와 이베코 데일리 미니버스를 투입하여 선수단의 안전한 이동을 책임진다.

파블로 로쏘 사장은 “지프와 유벤투스의 스폰서십은 모험을 마다하지 않고, 도전적이고 열정적인 가치를 추구한다는면에서 서로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조합”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스포츠마케팅을 통해 지프의 역동적인 브랜드 이미지와 로열티를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FCA 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