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A 코리아, ‘2019 홈커밍 리프레시 서비스 캠페인’ 실시… 모파 순정품 15% 할인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FCA 코리아(대표 파블로 로쏘)가 지프, 피아트, 크라이슬러 전 차종을 대상으로 10월 7일부터 11월 2일까지 4주간 전국 FCA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홈커밍 리프레시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서비스 캠페인은 가을 나들이를 준비하는 지프, 피아트, 크라이슬러 고객들에게 자동차 무상 점검과 부품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캠페인 기간 중 전국 FCA 공식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고객들은 엔진오일, 에어컨 시스템, 캐빈 필터, 배터리, 브레이크 패드, 와이퍼 블레이드 등 차량 상태 전반에 대한 꼼꼼한 점검을 무상으로 받을 수 있다.

또한 모파(MOPAR®) 순정부품 15%, 타이어 10%, 액세서리 및 머천다이즈 20 % 등 특별 할인 혜택과 더불어, 서비스 구매 금액(50만원, 100만원, 150만원, 200만원)의 10%에 해당하는 FCA 애프터서비스 상품권도 증정 받을 수 있다.

파블로 로쏘 사장은 “가을은 본격적으로 야외활동이 늘어나는 계절인 만큼 장거리 운전에 앞서 차량 점검이 꼭 필요하다”며, “FCA 코리아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을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FCA 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