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코리아, 코로나19 극복 위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2억원 기부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포르쉐코리아(대표 홀가 게어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인한 범국가적 재난 상황 극복을 위해 SSCL, 아우토슈타트, 도이치아우토, YSAL 4개 공식 딜러사와 함께 총 2억원의 긴급 지원금을 조성, 사회복지법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했다.

이번 긴급 지원금은 국내 코로나19 확산이 장기화되면서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 취약계층 아동 및 저소득층 가정의 감염예방과 생계지원을 위해 포르쉐와 딜러사가 1대 1 매칭 그랜트 방식을 통해 조성한 것이다.

후원금은 ‘포르쉐 두드림 세이프 키트’와 ‘포르쉐 두드림 세이프 펀드’로 사용되며, 전국의 조손가정, 한부모가정, 복지관 및 지역아동센터의 총 1,135명의 저소득층 아동들에게는 기본 식생활을 위한 식료품과 마스크, 손 세정제 등 위생품으로 구성된 구호물품 형태의 키트를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사회적 단절로 경제적 부담이 커진 저소득 가정 100세대를 대상으로 3개월 동안 30만원씩 총 90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홀가 게어만 대표는 “포르쉐코리아와 공식 딜러사들은 이렇게 어려운 시기에 도움이 절실한 소외계층 아동과 저소득층 가정을 지원하는 의미 있는 기부에 동참하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의 일원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포르쉐코리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