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 전시장’ 대전·양산 2곳 오픈… 전국 11개 AAP 센터 갖춰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아우디 브랜드(사장 제프 매너링)가 대전과 양산에 ‘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 전시장’을 오픈했다.

아우디 공식 딜러사인 고진모터스(대표 장인우)가 운영하는 ‘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 대전 전시장’은 대전 오토월드 복합 단지에 위치하고 있으며, 연면적 300㎡, 1층의 규모로 최대 20대의 중고차를 전시할 수 있다.

특히, ‘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 대전 전시장’은 경부 고속도로 및 유성 IC와 서대전 IC에 인접해 충청지역과 호남지역 고객들에게 우수한 접근성과 편의성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 대전 전시장’은 신규 오픈을 기념해 10월 한 달간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소정의 기념품 증정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아우디 공식 딜러사인 아이언오토(대표 김민규)가 운영하는 ‘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 양산 전시장’은 국내 아우디 서비스센터 중 최대 규모의 시설을 갖추고 지난 2019년 5월에 오픈한 아우디 양산 서비스센터 4층에 위치하고 있으며, 총 25대의 중고차 전시가 가능하다.

‘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 양산 전시장’은 경부고속도로와 중앙고속도로의 교차점인 양산IC에 인접해 울산과 부산 및 경남지역 고객들에게 뛰어난 접근성을 바탕으로 보다 편리하고 수준 높은 판매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Audi Approved Plus, AAP)’ 서비스는 2015년 9월 보다 많은 고객에게 아우디의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시작한 공식 인증중고차 사업이다.

특히, 아우디 공인 테크니션들이 아우디 공인 101가지의 성능 점검을 실시하며, 꼼꼼한 관리하에 상품화 과정을 진행한 차량을 고객에게 제공한다.

또한, 고객의 요청에 따라 출고하는 모든 자동차의 정비내역, 주행거리 이력 등 정확한 정보를 고객에게 전달하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아우디는 ‘아우디 공식 인증 중고차 양산 전시장’을 포함해 2020년 10월 현재 전국 11곳의 인증 중고차 전시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네트워크를 점차 확대해 더 많은 고객에게 아우디의 프리미엄 가치를 전달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아우디코리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