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세스코와 협업 전국 판매·서비스 네트워크 내 방역 강화 나서

[고카넷, 글=김재정 기자] 폭스바겐코리아(사장 슈테판 크랍)가 종합환경위생기업인 세스코와 방역 환경 구축을 위한 살균 및 항균 마케팅 업무협약을 체결, 전국 판매·서비스 네크워크 내 방역 강화에 나선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폭스바겐코리아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장기화 상황 속에서 고객이 안심하고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방문해 브랜드를 경험 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번 달부터 전국 폭스바겐 전시장과 서비스센터에서는 세스코 전문 살균 서비스 등 바이러스 케어가 이뤄진다.

또한, 코로나19 바이러스 방역용으로 환경부 승인을 받은 살균제로 물체 표면과 이동 동선을 살균하고, 자동 소독 장비로 24시간 상시 관리한다.

슈테판 크랍 사장은 “강화된 이번 방역 체계 도입으로 모든 고객이 안전하고 자유롭게 브랜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고객 만족도와 신뢰도를 높일 것”이라며, “폭스바겐은 전국 딜러사 임직원과 고객의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이를 위한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폭스바겐코리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