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건국대와 함게 아시아 최초 반려견 헌혈 기관 ‘KU 아임도그너 헌혈센터’ 개소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현대자동차는 8월 18일 건국대학교와 함께 반려견 헌혈 문화 정착 및 확산을 위한 ‘KU 아임도그너 헌혈센터’를 개소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유원하 현대자동차 국내사업본부장(부사장), 김윤수 현대자동차 국내마케팅실장(상무), 유자은 건국대학교 이사장, 전영재 건국대학교 총장, 조남선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장 등 관계자 및 동물복지국회포럼 공동대표인 국민의힘 이헌승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이 참석했다.

건국대학교 서울캠퍼스 내 대학 부속 동물병원 인근에 자리 잡은 ‘KU 아임도그너(I’M DOgNOR) 헌혈센터’는 현대자동차가 건국대학교와 1월 체결한 업무 협약의 일환으로 설립한 아시아 최초의 반려견 헌혈 기관이다.

현대자동차와 건국대학교는 ‘KU 아임도그너(I’M DOgNOR) 헌혈센터’를 통해 혈액 공급용으로만 길러지는 공혈견 이슈를 궁극적으로 해소하는 것은 물론, 건강하고 다양한 혈액을 확보하고 신속하게 공급함으로써 전국적인 반려견 혈액 공급망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반려견의 헌혈을 희망하는 보호자는 ‘KU 아임도그너 헌혈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쉽게 신청할 수 있으며, 헌혈을 마친 헌혈견을 대상으로 무료 건강검진 및 수혈에 필요한 혈액 1회 무상 제공 등의 혜택도 주어질 예정이다. (※ 수혈에 필요한 혈액 1회 무상 제공 혜택의 경우 동거견에게 양도 가능)

또, ‘KU 아임도그너 헌혈센터’를 통해 3회 이상 헌혈한 헌혈견의 경우 건국대학교 부속 동물병원 이용 시 진료비 10%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현대자동차는 ‘KU 아임도그너 헌혈센터’ 설립과 운영을 위해 5년간 총 10억 원을 지원하고, 헌혈센터의 운영을 도울 ‘펫 앰뷸런스’도 특별 제작해 기증한다.

현대자동차가 특별 제작한 ‘펫 앰뷸런스’는 위급 상황에 있는 반려견이나 자차 이동이 어려운 헌혈견을 위한 국내 최초의 동물 전용 앰뷸런스로, 세심한 치료가 가능한 집중치료실(ICU)을 비롯해 이동 중에도 상처를 정확히 비출 수 있는 이동용 조명장치, 응급처치 내용에 대한 정확한 기록이 가능한 영상 정보처리기 등을 탑재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헌혈견 대상 ‘펫 앰뷸런스’ 서비스는 매주 수요일 오후 1시에 헌혈센터를 기준으로 약 20km 이내의 서울-경기권 내에서 무료로 제공되며, 위급 상황에 있는 반려견 대상 이송 서비스의 경우 헌혈센터 기준 약 40km 반경 내에서 매주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이용이 가능하다. (※ 단, 위급 상황 반려견 대상 이송 서비스 요금은 이동 거리에 따라 책정)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건국대학교와 함께 개소한 ‘KU 아임도그너(I’M DOgNOR) 헌혈센터’와 현대자동차가 기증한 ‘펫 앰뷸런스’를 통해 건강하고 다양한 반려견 혈액이 더욱 신속하게 보급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현대자동차는 앞으로도 ‘아임도그너(I’M DOgNOR)’ 캠페인 및 ‘KU 아임도그너(I’M DOgNOR) 헌혈센터’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수준 높은 국내 반려견 헌혈 문화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2019년부터 반려견 전용 헌혈 차량 운영 캠페인 ‘아임도그너(I’M DOgNOR)’를 전개하고, 지난 7월 프로축구 K리그 경기에서 선수들이 헌혈견과 함께 입장하는 이벤트를 최초로 선보이는 등 반려견 헌혈에 대한 대중의 인식 제고 및 인프라 확대에 기여하기 위한 노력을 꾸준히 해오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