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쉐보레, 슈퍼 빅 페스티벌 시행 등 파격적이 혜택 갖춘 ‘10월 판매조건’ 공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가 10월 한 달간 ‘슈퍼 빅 페스티벌’을 시행하는 등 파격적인 혜택을 갖춘 ‘10월 판매조건’을 공개했다.

쉐보레는 10월 한 달간 보다 강화된 상품성으로 새롭게 출시한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12개월 무이자 할부(선수율 10%) 또는 5.0%의 이율로 최대 36개월, 5.5%의 이율로 최대 72개월까지 가능한 특별 할부 혜택(선수율 20%)을 제공한다.

수입 판매 모델인 이쿼녹스, 트래버스, 콜로라도, 타호 구매 고객에게는 일시불 구매 시 자동차 금액의 15%를 지원한다.

또한, 콤보할부 프로그램(현금 지원과 할부 혜택이 결합된 방식) 선택 시 최대 1,100만원 지원 및 4.9%의 이율로 최대 36개월 할부와 5.5%의 이율로 최대 72개월 할부 중 한 가지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무이자+콤보할부’ 프로그램 선택 시 최대 800만원 지원 및 선수금 없이 최대 3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 선수율에 따라 48개월(선수율 10%), 60개월(선수율 20%), 72개월(선수율 30%)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한다.

GM 한국사업장 국내영업본부 서영득 전무는 “가을이 다가옴에 따라 아웃도어 활동에 최적화된 쉐보레의 인기 차종을 국내 고객들이 보다 좋은 혜택을 통해 경험할 수 있도록 무이자 할부 등 이례적이고 파격적인 프로모션을 마련했다”며, “트레일블레이저부터 이쿼녹스, 트래버스, 콜로라도, 타호, 볼트 EUV에 이르기까지 폭넓게 제공되는 구매 혜택 외에도 전시장을 방문해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를 경험하고, 동시에 파격적인 경품을 받을 수 있는 전시장 방문 이벤트가 마련된 만큼, 10월은 쉐보레 제품을 구매하기 위한 최고의 찬스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쉐보레는 볼트 EUV 구매 고객에게 콤보 할부 프로그램을 통해 최대 300만 원을 지원하며, 일시불로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취등록세 150만 원을 지원한다(중복 지원 불가).

또한, 쉐보레는 전기차 보조금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국고·지자체 보조금 외에 지역별 최대 391만 원(서울시 기준)을 추가 지원하며, 이 경우 볼트 EUV 구매 고객은 콤보 할부 선택 시 최대 691만 원, 일시불로 구매 시 최대 541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볼트 EUV 구매 고객은 3.9%의 이율로 최대 36개월 특별 할부 프로그램(선수율 0%)을 선택할 수 있으며, 차량의 생산 월에 따라 최대 150만 원의 유류비가 지원된다.

쉐보레는 10월 31일까지 ‘슈퍼 빅 페스티벌’을 통해 더 완벽하게 돌아온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를 고객이 직접 경험하고, 동시에 역대급 경품을 받을 수 있는 고객 참여 이벤트를 진행한다.

쉐보레는 전시장을 방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1대, 하나투어 여행상품권 200만 원(2명), LG 스탠바이미 GO(10명)를 제공하며, 참여자 전원에게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한다.

또한, 전시장에서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를 시승하고, 출고까지 완료한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신세계 백화점 상품권 1000만 원(1명), GS 칼텍스 주유권 100만원(5명), 스타벅스 이용권 5만원(20명)을 증정하며, 참가자 전원에게 웨건, 바스켓, 매트, 랜턴으로 구성된 쉐보레 캠핑 용품 세트를 제공한다.

사진제공=GM 한국사업장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