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1억원 상당 경품 이벤트 ‘타는맛 찍는맛 받는맛’ 진행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그린카(대표 김좌일)가 국내 카셰어링 도입 6주년을 맞아 1억원 상당의 경품 이벤트인 ‘타는맛 찍는맛 받는맛’ 이벤트를 실시한다.

‘타는맛 찍는맛 받는맛’ 이벤트는 지난 6년간 이뤄낸 국내 카셰어링의 눈부신 성장을 기념하고, 그린카의 서비스를 애용해 준 소비자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보답하고자 기획됐다.

이번 이벤트는 11월 10일부터 12월 31일까지 진행되며, 이벤트 기간 내 그린카를 이용하면 받는 스탬프에 따라 다양한 경품이 제공된다.

특히 그린카를 1회 대여하면 이벤트용 스탬프가 1개씩 자동적으로 제공되고, 총 6개까지 모을 수 있다.

카셰어링 그린카의 6주년에 맞춰 이벤트 기간 동안 총 6개의 스탬프를 모은 소비자 중 선착순 5000명에게는 롯데시네마 영화예매권(1인 2매)이 제공된다.

6개의 스탬프를 모두 얻기 위해서는 매주 화요일부터 목요일 사이에 그린카를 3시간 이상 이용하는 스페셜 미션을 반드시 1회 이상 진행해야 하며, 스페셜 미션을 완료한 소비자를 대상으로 선착순 1만명에게는 최신 카카오톡 이모티콘을 지급한다.

단, 무료편도 이용 건은 스탬프 획득에서 제외되며, 그린카 모바일 앱의 이벤트 페이지에서 응모 신청을 완료해야만 경품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이벤트 참가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고급 전동킥보드, 독일 명품 캐리어 ‘리모와(RIMOWA)’, L.POINT 100만원을 증정하는 BIG 경품 투표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용 스탬프를 하나만 모아도 원하는 경품 1개를 선택해 응모할 수 있으며, 대여건수가 많은 고객일 수록 당첨확률이 높아진다.

그린카 김좌일 대표이사는 “그린카가 한국 최초로 카셰어링 서비스를 시작한 지 벌써 6년이란 시간이 흘렀다”며, “앞으로도 고객 여러분에게 사랑받는 기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업계 선도기업으로서의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그린카 연혁
2011년 10월 – 국내최초 카셰어링 서비스 시작 (30대 차량, 30개 그린존)
2011년 12월 – 국내 카셰어링 업계 최초 수입차량 서비스 제공
2013년 11월 – 업계최초 11만 회원 돌파
2014년 01월 – 업계최초 차량보유대수 1000대 돌파
2014년 03월 – 업계최초 법인형 카셰어링 서비스 제공
2014년 07월 – 업계최초 20만 회원 돌파
2015년 04월 – 업계최초 카메이커 연계 시승 프로모션 진행 (올뉴 투싼)
2015년 05월 – 카메이커 대리점에서 카셰어링 서비스
2015년 07월 – 업계최초 카셰어링 서비스 홈쇼핑 판매
2015년 10월 – 업계최초 ‘프리존 편도’ 반납 서비스 시작
2015년 10월 – 업계최초 남은 대여시간 그린카 포인트로 돌려주는 ‘조기 반납 혜택’ 도입
2016년 03월 – 업계최초 BLE비콘 활용한 ‘스마트웰컴’ 서비스 시작
2016년 08월 – 업계최초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전기차 도입
2016년 09월 – 업계최초 쉐보레 ‘볼트 PHEV(EREV)’ 도입, 친환경차 Full-line up 구축
2017년 01월 – 업계최초 ‘2017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1위 수상
2017년 03월 – 업계최초 차량제어단말기 개발(관제 단말기 모뎀과 IVI 별도 모뎀 사용해 데이터 충돌 방지)
2017년 05월 – 업계최초 수서고속철도(이하 SRT) 전용역(수서/동탄/지제역)에 카셰어링 서비스를 제공 (단독)
2017년 07월 – 업계최초/유일 친환경 전기차 ‘쉐보레 볼트(Bolt) EV’ 도입
김포공항과 일부 지역 간 편도 ‘셔틀 편도’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도입
친환경 평창기원 알펜시아 리조트에 ‘아이오닉 일렉트릭’ 전기차 도입 (5대)
2017년 08월 – 업계최초로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제공 (네이버 공동개발 AWAY 도입)
2017년 11월 – 업계최다 친환경 차량 운영 (EV, HEV, PHEV 총 358대 중 EV 126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