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추석 얼리버드 프로모션’ 진행… 대여료 50% 할인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쏘카가 추석 연휴를 맞아 대여료의 50%를 할인해주는 ‘추석 얼리버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추석 연휴기간 쏘카의 파격적인 할인 혜택을 누리기 위해서는 9월 16일까지 쏘카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발 빠른 예약이 필요하다.

특히 5일 간의 명절 연휴 동안 귀경길 차량 이용은 물론 여행 등 여가를 보낼 소비자들을 고려했다.

쏘카는 프로모션 할인 적용 기간을 9월 21일 0시부터 9월 28일 19시까지로 넉넉하게 제공한다(제주공항존은 할인 대상에서 제외).

서울, 부산, 인천, 경기 부름 가능지역에서는 1일 이상 예약 시 쏘카부름 서비스도 무료로 제공된다. 쏘카 차량을 바로 집 앞까지 배송 받아 이용할 수 있는 쏘카부름 서비스는 어린아이와 부모님 동반 등 단체 이동이나 많은 짐을 이동할 때 더할 나위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수도권 부름 가능지역의 경우 도착지에서 바로 반납이 가능해 더 편리하게 부름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쏘카 얼리버드 프로모션 할인 대상 차종은 K5, 말리부 등 중형차 및 카니발과 같은 승합차를 비롯해 그랜저 IG, K7 등 준대형 차량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특히, 최근 추가된 150여대 카니발의 경우 자동문 등이 적용되는 풀옵션 차량을 도입했으며, 6인 이상 탑승할 경우 고속버스 전용차로 주행이 가능해져 쏘카 이용과 함께 교통 체증에 대한 걱정도 덜 수 있다.

더불어 전국의 KTX, 기차역, 버스터미널 인근 227개존에 1,434대의 차량을 배치해 대중교통과 카셰어링 연계 이용을 원하는 고객들이 쉽게 찾아 탈 수 있도록 접근성을 강화했다.

가령 서울에서 부산을 방문할 경우 부산까지 KTX로 이동한 후 부산 기차역/터미널 인근 쏘카존에서 쏘카를 대여해 편한 연휴를 즐길 수 있도록 돕는 것. 장시간 운전을 최소화하되 현지에서의 기동력을 높여 소비자의 편의를 더했다.

쏘카 한서진 마케팅 본부장은 “카셰어링이 일상 속 이동 방식으로 자리 잡음에 따라 명절 이동시 고객들의 이용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이에 추석을 맞아 고객들이 부담없이 보다 자유롭게 쏘카를 이용할 수 있도록 대대적인 할인 혜택을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