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캠퍼스카’ 시즌3 시작… 자동차 총 1000대 지원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그린카(대표 김상원)가 참여형 카셰어링 서비스 ‘캠퍼스카’ 시즌3를 시작하며 자동차 대수와 신청 지역을 대폭 확대한다.

캠퍼스카는 대학교 인근에 그린카 자동차를 배치하고 대학(원)생, 교직원 등 캠퍼스 구성원들이 ‘캠퍼스카 오너’가 되어 이를 직접 관리하는 신개념 카셰어링 서비스로 자동차 관리자인 ‘캠퍼스카 오너’를 비롯한 캠퍼스 구성원부터 지역주민까지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그린카는 이번 ‘캠퍼스카’ 시즌3을 시작하며 지원 자동차와 신청 지역을 크게 확장했다.

지난해 고객들이 보여준 큰 호응에 힘입어 올해에는 전 시즌 대비 약 67% 증가한 총 1000대의 자동차를 지원한다.

특히, 대중교통이 불편한 캠퍼스에 자동차를 우선 배치해 서비스 지역을 광역시 중심에서 전국 시·도로 확대하고 더욱 많은 지역의 대학생과 주민의 이동 편의성을 높일 예정이다.

그린카는 캠퍼스카 이용 고객에게 ‘전국 캠퍼스 통합 할인’ 제도를 통해 한 번의 인증으로 전국 캠퍼스존 어디에서나 최대 76%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그린카는 각 캠퍼스의 자동차를 관리하는 ‘캠퍼스카 오너’를 신규 모집해 전국 대학교를 대상으로 캠퍼스존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캠퍼스카 오너 신청은 그린카 모바일 앱 내 오너 신청 페이지를 통해 상시로 가능하다. 선발된 오너는 그린카 자동차에 대한 정기적인 점검 및 관리를 진행하고, 자동차 운영성과에 따라 월 20시간 그린카 무료 이용 쿠폰과 리워드 포인트 등의 추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김상원 대표는 “2017년 론칭 이후 많은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캠퍼스카’는 대학(원)생부터 지역 주민까지 커뮤니티 구성원 모두의 이동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새로운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성장하고 있다”며, “그동안 캠퍼스카에 보내주신 뜨거운 성원에 감사 드리며, 이번 캠퍼스카 시즌3에 맞춰 선보이는 차량 및 신청 지역 확대를 통해 더욱 많은 분들이 카셰어링 서비스를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