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렌터카, 여름맞이 대규모 통합 프로모션 ‘신차장기렌터카 프로모션’ 진행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롯데렌탈(대표 이훈기)의 렌터카 브랜드 롯데렌터카가 정부의 소비촉진 노력에 부응하고자 다양한 인기 차종에 풍성한 혜택을 더한 여름맞이 ‘신차장기렌터카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7월 한 달간 진행되는 이번 프로모션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위축된 소비심리를 해소하며 경제 활성화에 나서고 있는 정부 정책 기조에 동참하고자 롯데렌터카에서 준비한 대규모 통합 프로모션이다.

매월 다양한 차량을 특별한 가격으로 선보이는 ‘이달의 특가’를 비롯해 파격적인 할인의 ‘클리어런스 세일’, 빠른 출고를 자랑하는 ‘전기차 한정판매 프로모션’ 등 비정기 프로모션까지 한데 묶어 진행한다.

우선 7월 ‘이달의 특가’에서는 현대차 ‘아반떼’, ‘그랜저’, 기아차 ‘쏘렌토’, 쌍용차 ‘티볼리’, ‘코란도’, 쉐보레 ‘트랙스’ 등 인기 차종을 특가로 선보인다. ‘그랜저’를 기준으로, 최저 47만2천 원의 월 대여료(48개월/슬림형/1만km/선납금30%/26세 기준)에 해당 차량을 이용할 수 있다

클리어런스 세일의 경우, 할인 혜택과 함께 자동차 개별소비세율이 인상된 7월 1일 이전에 선 구매하여 인상 전 가격으로 제공 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할인 적용 모델로는 기아차 ‘K3’, ‘K5’, ‘셀토스’, ‘카니발’, 르노삼성 ‘XM3’ 등이 있으며, ‘카니발’의 월 대여료(48개월/슬림형/1만km/선납금30%/26세기준)는 최저 34만1000원이다.

전기차 한정판매 프로모션은 테슬라 ‘모델3’, 현대차 ‘코나EV’를 한정수량으로 재고 소진시까지 진행된다. 인기차량으로 상대적으로 출고 대기기간이 긴 테슬라 모델3의 경우 8월 중순 인도가 가능해 빠르게 차량을 이용하고 싶은 이들에게 특히 유용하다. 코나EV의 경우 계약 기준으로 선착순 100명의 고객에게 충전 비용 20만 원을 지원하는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테슬라 모델3는 최대 446㎞에 달하는 1회 충전거리를 자랑하는 합리적인 가격대의 준중형급 보급형 전기차로, 지난 5월 롯데렌터카에서 진행한 장기렌터카 프로모션에서 시행 하루 만에 완판되며 그 인기를 입증한 바 있다.

이번 프로모션의 적용 트림은 테슬라 모델3 ‘스탠다드 플러스’와 ‘롱레인지’이며, 스탠다드 플러스 모델을 기준으로 40만원대의 월 대여료(48개월/슬림형/3만km/선납금30%/26세기준)에 이용 가능하다.

롯데렌탈 심원식 마케팅부문장은 “당사는 국내 대표 렌터카 브랜드로서 최근 정부에서 적극 추진하는 ‘동행세일’과 같은 내수 시장 활성화, 소비 침체 극복에 보탬이 되고자 이번 대규모 프로모션을 기획했다”며, “각종 세단, SUV, 전기차 등 다양한 인기 차종을 대상으로 한 파격적인 할인 혜택을 준비한 만큼 자차 마련을 고민 중인 이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사진제공=롯데렌탈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