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렌터카, KS-PBI 렌터카 부문 12년 연속 1위… 신차장기렌터카 광고 누적 조회수 1000만 돌파

[고카넷, 글=정양찬 기자] 롯데렌터카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한 ‘2020 프리미엄브랜드지수(KS-PBI)’에서 렌터카 부문 1위를 차지, 해당 부문 12년 연속 1위로 선정됐다.

KS-PBI(Korea Standard Premium Brand Index)는 국내 기업의 브랜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한국표준협회와 서울대 경영연구소가 공동 개발한 가치 평가모델로 브랜드의 강점부터 미래 가치까지 종합적으로 측정한다.

특히, 대규모 소비자 조사를 통해 분야별 국내 최고의 프리미엄 브랜드를 선정해 2008년부터 매년 발표하고 있다.

롯데렌터카는 차량 계약부터 관리까지 개인의 자동차생활을 비대면으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혁신 서비스를 선보여 왔다.

이를 통해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로 언택트 서비스 수요가 증가하는 것에 맞춰 렌터카 업계의 디지털 전환을 이끌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롯데렌터카는 차량 견적부터 심사, 계약까지 모든 과정을 온라인으로 한 번에 할 수 있는 ‘신차장 다이렉트’를 2018년 업계 최초로 출시했다.

신차장 다이렉트는 초기 비용부담, 세금, 정비, 사고처리 걱정 없는 신차 장기렌터카의 매력에 온라인의 신속성과 편의성이란 장점을 더한 온라인 다이렉트 서비스다.

특히, 비대면 트렌드가 자동차 시장까지 확산되면서 신차장 다이렉트는 올해 3월 출시 2년 만에 계약건수 2만대를 돌파했다.

또한, 번거로운 차량관리를 쉽고 빠르게 해결할 수 있도록 장기렌터카 상품에 IoT 기술을 적용한 신개념 차량관리 서비스 ‘신차장 IoT’를 운영하고 있다.

롯데렌터카 신차장기렌터카 이용 고객은 ‘신차장 IoT’를 통해 차량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소모품 교체 주기 도달 시 정비 권장 알람을 받고,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1:1로 전문적인 방문정비를 제공받을 수 있다.

차량을 고객이 직접 입고시키는 기존 정비 서비스와 달리 서비스 신청부터 실제 정비까지 대면 접촉을 최소화해 편리하고, 부품비·공임비를 포함해도 부담 없는 가격으로 정비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롯데렌터카는 올해 ‘신차장 다이렉트’, 찾아오는 1:1 방문정비 서비스 ‘IoT 정비’ 등 언택트 기반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주제로 한 ‘쉽고 빠른 카라이프’ 광고 캠페인을 론칭해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온라인에서 밈(Meme)으로 활발히 소비되는 영화 아저씨, 해바라기의 인기 장면을 활용한 이번 광고 캠페인은 8월 10일 기준으로 공개 25일 만에 유튜브 누적 조회수 1,000만을 기록하며 큰 인기를 이어가는 중이다.

롯데렌탈 기획부문장 김경봉 상무는 “변함없이 롯데렌터카를 사랑하고 성원해주신 고객 여러분 덕분에 KS-PBI 12년 연속 1위라는 영예를 안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변화하는 트렌드에 민감하게 대응하고 최고의 고객 만족을 드릴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며 업계 선도 브랜드로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사진제공=롯데렌터카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