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부족한 혈액 수급 위해 ‘사랑의 헌혈 캠페인’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경상남도에 위치한 양산 공장에서 임직원이 함께하는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

넥센타이어는 팬데믹인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으로 인해 부족한 헌혈 수급에 보탬이 되고자 헌혈 캠페인을 마련했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대한적십자사의 혈액보유량의 적정량(5일분)이 현저하게 부족한 상황으로 알려졌다.

직원들은 마스크 착용, 발열 검사와 손 소독 등 감염병 예방 수칙을 지키며 헌혈 캠페인에 참여했다.

넥센타이어는 “혈액 수급 위기에 보탬이 되고자 각 사업장에서 임직원들이 단체 헌혈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다”며, “사회적으로도 헌혈 문화가 더욱 확산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넥센타이어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