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타대우, ‘신형 프리마 6×4 저상카고’ 전국 순회 전시 4일간 진행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타타대우상용차(사장 김방신)가 2일부터 6일까지 4일간 전국 주요 거점 도시에서 ‘신형 프리마 6X4 12.5톤 저상카고’ 순회 전시를 진행한다.

지난 7월 국내 출시된 ‘신형 프리마 6X4 12.5톤 저상카고’는 타타대우상용차의 프리미엄 라인 ‘프리마’에 새롭게 추가된 ‘12.5톤’ 모델로 적재중량이 늘어났을 뿐만 아니라 다양한 라인업과 첨단 편의 및 안전 사양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최고출력 360마력과 320마력의 힘을 발휘하는 2개의 엔진 라인업, 2개의 캡타입, 축간거리에 따른 다양한 적재함 구성을 통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특히, 360마력의 최고출력과 160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는 이태리 FPT社의 커서(Cursor) 9 엔진 탑재 모델은 최적의 효율을 발휘하는 ZF 12단 자동변속기를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으며, 슈퍼제이크 브레이크를 기본 적용해 제동 안정성도 강화했다.

또한, 전 라인업에 무게는 줄이고, 적재효율은 높인 ‘복합 신소재 적재함 게이트’를 옵션으로 제공하고, 긴급제동시스템(AEB), 능동형크루즈컨트롤시스템(ACC), 차량자세제어(ESC), 차선이탈경고시스템(LDW), 전방추돌경고시스템(FCW) 등 다양한 첨단 안전 편의 사양을 기본 적용해 보다 편안한고,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신형 프리마 6X4 12.5톤 카고의 순회 전시는 2일부터 6일까지 수도권과 충·호남, 영남, 제주 등 전국 4개 권역에서 각각 진행된다.

보다 많은 화물차 운전자들과 소통하기 위해 지역별 주요 화물 터미널, 물류센터, 서비스센터 등에 차량을 전시하고, 직접 살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전시 현장에서는 고객상담 및 브랜드 만족도 설문조사도 함께 진행되며, 설문조사에 참가한 고객에게는 유록스(EUROX) 정품 10리터를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김방신 사장은 “뉴 프리마 6X4 12.5톤 저상카고는 타타대우상용차의 저상카고 모델 중 가장 많은 적재량을 제공하는 모델로, 화물차주들의 수익성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순회 전시를 통해 보다 많은 고객들이 직접 차량을 살펴보시고, 뛰어난 성능을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타타대우상용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