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타대우, 경기도 파주에 ‘더 쎈’ 전용 정비사업소 오픈… 연내 수도권 3곳 추가 확충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타타대우상용차(사장 김방신)가 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한 차량 정비 네트워크 확충의 일환으로 준중형 트럭 ‘더 쎈’ 전용 지정 정비사업소를 경기도 파주시에 신규 오픈한다.

최근 타타대우상용차는 자사 고객을 위한 서비스 품질 향상에 집중하는 한편, 네트워크 확대를 위해 고객 접근성이 우수한 주요 거점 지역에 차량 정비사업소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이를 통해 최적화된 차량 정비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으며, 차량 점검은 물론 유지 및 보수 관리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인프라 구축을 위한 투자를 함께 진행하고 있다.

경기도 파주시에 새롭게 오픈한 전용 정비사업소는 준중형 트럭 ‘더 쎈’ 구매 고객을 위해 마련한 전용 정비센터로 약 1700평의 넓은 대지 공간에 6개의 소형작업장과 2개의 대형작업장을 갖추고 있어 준중형 트럭 ‘더 쎈’에 최적화된 차량 정비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여기에 고객 휴게 시설을 포함한 다양한 부대시설을 추가로 마련해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타타대우상용차는 이번 파주시 정비사업소 신규 오픈을 시작으로 올해 수도권 내 서부, 남부, 동부 지역에 각 1개소씩 총 3개의 ‘더 쎈’ 전용 차량 정비사업소를 추가로 확충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더 쎈’ 구매 고객을 위한 수도권 내 차량 정비 서비스 네트워크를 동서남북으로 연결해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김방신 사장은 “작년 준중형 트럭 ‘더 쎈’ 출시를 기점으로, ‘더 쎈’ 구매 고객을 위한 차량 정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전용 정비사업소 확보에 집중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네트워크 구축과 투자를 통해 서비스 품질 개선과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타타대우상용차는 현재 인천시와 부산시에 위치한 2개의 직영정비사업소, 준중형 트럭 ‘더 쎈’ 전용 정비사업소 6개를 포함해 전국 80개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올해는 수도권 내 ‘더 쎈’ 전용 정비사업소 3개를 포함한 전국 주요 거점 지역을 기준으로 총 10개의 정비사업소를 추가로 오픈해 전국 총 90개소로 서비스 네트워크를 확대할 예정이다.

사진제공=타타대우상용차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