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코리아, 국내 출시 하루 앞둔 차세대 스포츠 투어러 ‘NT1100’ 사전계약 개시

[고카넷, 글=남태화 기자]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이지홍)가 도심 주행, 장거리 투어링 등 ‘올라운드’ 주행이 가능한 차세대 스포츠 투어러 ‘NT1100’ 국내 공식 출시에 앞서 8월 26일부터 사전계약에 돌입한다.

‘NT1100’ 국내 출시는 8월 27일 경기도 양평군 소재 카페 ‘아르테파인’에서 개최되는 ‘혼다 데이@아르테파인’ 행사장에서 진행된다.

NT1100은 과거 유럽에서 호평 받았던 NT 시리즈를 계승한 모델로 ‘Weekday Express, Weekend Expedition(평일의 빠른 이동, 주말의 여행)’이라는 콘셉트하에 일상 속 빠른 이동 수단으로서의 실용성과 취미·레저용 투어러 모터사이클의 쾌적한 장거리 주행 성능을 균형감 있게 양립한 모터사이클이다.

NT1100은 1,084cc 수랭식 직렬 2기통 엔진을 탑재해 7,500rpm에서 최고출력 102마력을 발휘한다.

또한, 흡배기 시스템을 최적화해 강력하면서도 부드러운 배기음을 연출하도록 했으며, 저속부터 고속 영역까지 부드러운 RPM 상승을 통해 스포티한 주행감을 선사한다.

특히, 모터사이클에서는 혼다가 유일하게 보유하고 있는 첨단 기술인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 DCT를 채용해 자동 변속의 편리함과 수동 변속의 즐거움을 동시에 느낄 수 있게 했다.

NT1100은 직경 43mm 쇼와(Showa) SFF-BP 도립식 프런트 서스펜션을 채택해 고품질의 승차감을 실현했다.

특히, 브레이크의 경우 프런트에는 4포트 레이디얼 마운트 캘리퍼와 직경 310mm 더블 디스크, 리어에는 1포트 캘리퍼와 직경 256mm 싱글 디스크를 장착하는 한편, 2채널 ABS를 표준 채용하여 미끄러운 노면 상황에서 안심하고 브레이크를 조작할 수 있게 했다.

NT1100은 세련되면서도 라이더와 동승자 모두가 편안한 라이딩을 즐길 수 있도록 기능성을 강조한 스타일링을 적용했다.

또한, 고배기량의 모터사이클다운 볼륨감 있는 페어링과 어퍼·로어 디플렉터를 채용해 방풍 성능을 향상했으며, 라이더의 취향에 따라 높이와 각도를 5단계로 조절 가능한 윈드 스크린을 채용했다.

특히, 장시간 주행에도 피로도가 적은 업라이트(Upright) 라이딩 포지션을 적용한 한편, 시트 폭을 슬림하게 디자인해 발 착지성을 높였다.

이외에오 머플러는 수평으로 낮게 디자인해 패니어 케이스 장착 공간을 확보하면서도 차분한 느낌을 연출했다.

라이더 뿐만 아니라 동승자 역시 장거리 주행에서 쾌적함을 느낄 수 있게 배려한 것도 특징이다.

메인 시트의 경우, 장거리 투어 시 및 동승자의 편안한 착좌감을 우선 고려했으며, 리어 그립은 동승자가 확실하게 잡을 수 있는 디자인이면서도 착석 시 발 끝이 걸리지 않도록 설계됐다.

NT1100은 이러한 디자인 우수성을 인정받아 지난 3월 세계적 권위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22’에서 프로덕트 디자인 부문 ‘레드닷 상(Red Dot Winner)’을 수상한 바 있다.

NT1100은 주행 상황에서 라이더의 편의를 위한 각종 전자 장비들을 대폭 채용했다.

먼저 다양한 정보를 직관적으로 확인·작할 수 있는 6.5인치 터치 패널식 풀 컬러 TFT 디스플레이는 라이딩 글로브를 착용한 상태에서도 조작 가능하며, USB 포트에 스마트폰을 연결하여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를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주행부터 투어링까지 다양한 상황에 대응해 5개 라이딩 모드(투어, 어반, 레인, 유저1, 유저2)도 설정 가능하다.

또한, 토크 컨트롤 개입 레벨을 3단계로 조절할 수 있는 ‘혼다 셀렉터블 토크 컨트롤(HSTC)’을 표준 채용해 라이더의 주행 안정성을 향상했다.

이외에도 이러한 라이딩 모드 설정, 크루즈 컨트롤 등의 기능을 핸들 주변 스위치를 통해 스로틀에서 손을 떼지 않고도 편하게 조작할 수 있다.

모든 등화기류에는 LED를 채용했으며, 낮 시간대에 피시인성을 높이기 위한 주간 주행등(DRL)과 차선 변경 혹은 좌우 회전 완료 시 자동으로 방향 지시등이 꺼지는 오토 윙커 캔슬 기능을 적용했다.

또한, 급제동 시 비상등을 고속 점멸하여 후속 차량에 재빨리 전달하는 긴급 정지 신호(ESS) 기능을 탑재했다.

혼다코리아가 새롭게 선보일 NT1100은 DCT 단일 트림으로 맷 그레이, 블랙 2가지 색상으로 판매되며, 국내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인하 적용 기준으로 1940만원이다.

특히, 사전 계약을 거쳐 10월 이후 고객에게 인도될 예정이며, 순정 용품 및 액세서리 21종도 함께 판매된다.

이지홍 대표이사는 “NT1100은 2000만원 미만의 합리적인 가격에 혼다의 최신 기술, 스포츠와 투어러의 장점을 갖춘 모터사이클”이라며, “2023년형 NT1100과 함께 투어링의 즐거움을 경험해보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혼다코리아

남태화 편집장

유리하다고 교만하지 말고, 불리하다고 비굴하지 말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